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주대, 개강 2주 연기…비상대책위 가동
입력 2020.02.07 (21:37) 수정 2020.02.07 (21:41) 제주
제주대학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여파로
입학식을 취소한 데 이어,
다음 달 2일 예정한
개강 일정도
2주 늦추기로 했습니다.
또, 총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하는 한편,
교내 건강증진센터에
'감염병 대응 체온 측정소'를 설치하고
중국인 유학생 등
중국 방문자 현황 파악과 함께
집중 관리하고 있습니다.
  • 제주대, 개강 2주 연기…비상대책위 가동
    • 입력 2020-02-07 21:37:17
    • 수정2020-02-07 21:41:14
    제주
제주대학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여파로
입학식을 취소한 데 이어,
다음 달 2일 예정한
개강 일정도
2주 늦추기로 했습니다.
또, 총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하는 한편,
교내 건강증진센터에
'감염병 대응 체온 측정소'를 설치하고
중국인 유학생 등
중국 방문자 현황 파악과 함께
집중 관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