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WHO 사무총장 “신종코로나 첫 백신, 18개월 내 준비될 것”
입력 2020.02.12 (03:02) 수정 2020.02.12 (03:23) 국제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은 11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첫 백신이 18개월 이내 준비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는 이날 스위스 제네바 WHO 본부에서 열린 언론 브리핑에서 "(백신을) 개발하는 데 시간이 걸리겠지만 그동안 우리는 무방비 상태가 아니다"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만일 우리가 지금 합리적이고 증거에 기초한 투자를 한다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발병을 막을 현실적인 기회를 가질 수 있다"며 "만일 그렇지 않으면 훨씬 더 많은 (감염) 사례가 발생하고, 훨씬 더 높은 비용을 치러야 할 수도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1천 명 이상이 숨지고 4만2천여 명이 감염된 것을 언급하면서 "바이러스들은 어떠한 테러리스트의 행동보다 더 강력한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WHO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을 위해 국제사회에 6억7천500만 달러(약 7천995억원)의 지원을 요청한 것을 재차 언급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신종코로나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WHO 사무총장 “신종코로나 첫 백신, 18개월 내 준비될 것”
    • 입력 2020-02-12 03:02:27
    • 수정2020-02-12 03:23:23
    국제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은 11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첫 백신이 18개월 이내 준비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는 이날 스위스 제네바 WHO 본부에서 열린 언론 브리핑에서 "(백신을) 개발하는 데 시간이 걸리겠지만 그동안 우리는 무방비 상태가 아니다"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만일 우리가 지금 합리적이고 증거에 기초한 투자를 한다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발병을 막을 현실적인 기회를 가질 수 있다"며 "만일 그렇지 않으면 훨씬 더 많은 (감염) 사례가 발생하고, 훨씬 더 높은 비용을 치러야 할 수도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1천 명 이상이 숨지고 4만2천여 명이 감염된 것을 언급하면서 "바이러스들은 어떠한 테러리스트의 행동보다 더 강력한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WHO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을 위해 국제사회에 6억7천500만 달러(약 7천995억원)의 지원을 요청한 것을 재차 언급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신종코로나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