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베트남 출신 부인 폭행 30대 징역 1년 선고
입력 2020.02.12 (20:38) 순천
광주지법 형사2부는
이주여성인 부인을 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37살 김 모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1심과 같은 징역 1년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김씨가 3개월간 어린 아이와
부인을 폭행했지만,
범행을 자백하고 반성하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밝혔습니다.
김씨는
지난해 7월 주먹과 발, 소주병으로
베트남 출신 부인을 폭행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졌는데,
폭행과 아들을 학대하는 영상이
SNS에 퍼지면서 공분을 샀습니다.(끝)
----------------------------------------
지난해 7월 영암 건 영상 참고


  • 베트남 출신 부인 폭행 30대 징역 1년 선고
    • 입력 2020-02-12 20:38:13
    순천
광주지법 형사2부는
이주여성인 부인을 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37살 김 모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1심과 같은 징역 1년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김씨가 3개월간 어린 아이와
부인을 폭행했지만,
범행을 자백하고 반성하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밝혔습니다.
김씨는
지난해 7월 주먹과 발, 소주병으로
베트남 출신 부인을 폭행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졌는데,
폭행과 아들을 학대하는 영상이
SNS에 퍼지면서 공분을 샀습니다.(끝)
----------------------------------------
지난해 7월 영암 건 영상 참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