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 공무원·교사 노조, "우체국 폐국 추진 반대"
입력 2020.02.12 (11:20) 수정 2020.02.13 (15:11) 뉴스9(부산)
부산공무원노조와 전교조 부산지부 등이 참여하는 부산 공무원·교사 노조 협의회는 12일, 기자회견을 열어 우정사업본부가 추진중인 우체국 폐국 계획을 반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정부가 자금난을 이유로 올해부터 4년간 전국 우체국의 절반 가량인 680곳을 폐국하겠다고 계획을 세운 것에 대해 협의회는 공공인프라 축소로 이어져 주민들이 불편을 겪을 수 밖에 없다고 지적했습니다.

부산지방우정청은 올해 부산과 울산,경남지역에서만 우체국 29곳을 폐국할 계획입니다.
  • 부산 공무원·교사 노조, "우체국 폐국 추진 반대"
    • 입력 2020-02-13 15:10:50
    • 수정2020-02-13 15:11:36
    뉴스9(부산)
부산공무원노조와 전교조 부산지부 등이 참여하는 부산 공무원·교사 노조 협의회는 12일, 기자회견을 열어 우정사업본부가 추진중인 우체국 폐국 계획을 반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정부가 자금난을 이유로 올해부터 4년간 전국 우체국의 절반 가량인 680곳을 폐국하겠다고 계획을 세운 것에 대해 협의회는 공공인프라 축소로 이어져 주민들이 불편을 겪을 수 밖에 없다고 지적했습니다.

부산지방우정청은 올해 부산과 울산,경남지역에서만 우체국 29곳을 폐국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