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2월 15일] 미리보는 KBS뉴스9
입력 2020.02.15 (20:04) 수정 2020.02.15 (20:06) 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추가 확진 없어…1차 귀국 우한 교민 366명 퇴소

국내에서는 오늘도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습니다. 1차 전세기 편으로 입국했던 중국 우한 교민 366명은 2주 간의 격리를 마치고 임시생활시설에서 퇴소했습니다.

‘총선 D-60’ 선거 체제 본격화…서울 종로는?

4·15 총선 60일을 앞두고 각 정당들이 본격적인 총선 체제에 들어간 가운데 예비후보들은 얼굴 알리기에 나서고 있습니다. 최대 관심 지역 중 한 곳인 서울 종로 상황 알아봅니다.

“위헌적 행위지만 무죄”…판결 비판 잇따라

재판 개입 혐의로 기소된 판사에게 위헌적 행위라면서도 무죄를 선고한 어제 법원 판결에 대해 시민들 뿐 아니라 법조계 내부에서도 비판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판결의 파장과 과제 짚어봅니다.

‘순직·전사’ 결정 통보 못 받은 유가족들

군 당국이 순직이나 전사자로 인정해놓고도 제대로 통보를 하지 않아 유가족들이 보상을 받지 못한 사례가 수천 건에 달합니다. 어찌된 일인지 취재했습니다.

관광객 줄고 내수도 침체…“지역 경제 살리자”

코로나19 사태로 특히 영세 자영업자들이 큰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관광객이 급감한 제주도 상황과, 상권을 살리기 위한 지역사회 노력들을 알아봅니다.
  • [2월 15일] 미리보는 KBS뉴스9
    • 입력 2020-02-15 20:05:32
    • 수정2020-02-15 20:06:20
    뉴스
추가 확진 없어…1차 귀국 우한 교민 366명 퇴소

국내에서는 오늘도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습니다. 1차 전세기 편으로 입국했던 중국 우한 교민 366명은 2주 간의 격리를 마치고 임시생활시설에서 퇴소했습니다.

‘총선 D-60’ 선거 체제 본격화…서울 종로는?

4·15 총선 60일을 앞두고 각 정당들이 본격적인 총선 체제에 들어간 가운데 예비후보들은 얼굴 알리기에 나서고 있습니다. 최대 관심 지역 중 한 곳인 서울 종로 상황 알아봅니다.

“위헌적 행위지만 무죄”…판결 비판 잇따라

재판 개입 혐의로 기소된 판사에게 위헌적 행위라면서도 무죄를 선고한 어제 법원 판결에 대해 시민들 뿐 아니라 법조계 내부에서도 비판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판결의 파장과 과제 짚어봅니다.

‘순직·전사’ 결정 통보 못 받은 유가족들

군 당국이 순직이나 전사자로 인정해놓고도 제대로 통보를 하지 않아 유가족들이 보상을 받지 못한 사례가 수천 건에 달합니다. 어찌된 일인지 취재했습니다.

관광객 줄고 내수도 침체…“지역 경제 살리자”

코로나19 사태로 특히 영세 자영업자들이 큰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관광객이 급감한 제주도 상황과, 상권을 살리기 위한 지역사회 노력들을 알아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