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2020 부산비엔날레 주제 '허구의 도시'…9월 개막
입력 2020.02.15 (10:10) 수정 2020.02.16 (21:45) 뉴스9(부산)
2020 부산비엔날레가 9월 5일 개막해 65일 간의 일정으로 열립니다.

올해 비엔날레 주제는 '허구의 도시'로 시각 예술과 문학, 음악 등 다양한 장르의 예술작품이 전시되며 부산현대미술관 등에서 개최됩니다.

또 학술행사와 교육 프로그램 등 다채로운 부대 행사도 함께 열립니다.

부산비엔날레 조직위는 지난해 7월 덴마크를 중심으로 활동 중인 전시 기획자 야곱 파브리시스를 2020 부산 비엔날레 전시 감독으로 선정했습니다.
  • 2020 부산비엔날레 주제 '허구의 도시'…9월 개막
    • 입력 2020-02-16 21:43:55
    • 수정2020-02-16 21:45:07
    뉴스9(부산)
2020 부산비엔날레가 9월 5일 개막해 65일 간의 일정으로 열립니다.

올해 비엔날레 주제는 '허구의 도시'로 시각 예술과 문학, 음악 등 다양한 장르의 예술작품이 전시되며 부산현대미술관 등에서 개최됩니다.

또 학술행사와 교육 프로그램 등 다채로운 부대 행사도 함께 열립니다.

부산비엔날레 조직위는 지난해 7월 덴마크를 중심으로 활동 중인 전시 기획자 야곱 파브리시스를 2020 부산 비엔날레 전시 감독으로 선정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