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도, 풋고추*깻잎에 빅데이터로 가격 안정
입력 2020.02.16 (10:50) 창원
경상남도가 빅데이터를 이용해
풋고추와 깻잎 공급량을 조절해
가격을 안정시키는 사업을 시도합니다.
경남도는 전국 최초로
빅데이터와 인공지능을 도입해
풋고추와 깻잎 등 경남이 주산지인 10개 품목의
가격을 예측하고 농민들이 이에 따라
출하시기와 물량을
조정하는 사업을 도입합니다.
빅데이터로
사전에 작물의 재배 면적을 조정하고
시장 가격과 차이가 날 경우 비용지원을 하도록
55억 원을 들여 수급안정사업을 합니다.
  • 경남도, 풋고추*깻잎에 빅데이터로 가격 안정
    • 입력 2020-02-17 09:00:32
    창원
경상남도가 빅데이터를 이용해
풋고추와 깻잎 공급량을 조절해
가격을 안정시키는 사업을 시도합니다.
경남도는 전국 최초로
빅데이터와 인공지능을 도입해
풋고추와 깻잎 등 경남이 주산지인 10개 품목의
가격을 예측하고 농민들이 이에 따라
출하시기와 물량을
조정하는 사업을 도입합니다.
빅데이터로
사전에 작물의 재배 면적을 조정하고
시장 가격과 차이가 날 경우 비용지원을 하도록
55억 원을 들여 수급안정사업을 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