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날씨] 오늘 경기·충청·호남 많은 눈…한파 계속
입력 2020.02.17 (09:56) 수정 2020.02.17 (10:04)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금도 눈이 펑펑 쏟아져 대설특보는 더 확대 강화됐습니다.

전북 임실과 진안에 이어 경기도 포천에도 대설경보가 내려졌고, 서쪽지방에 이어 강원도까지 대설주의보가 확대됐습니다.

눈과 함께 강추위가 찾아와 경기북동과 강원산지에는 한파주의보도 발효 중입니다.

내린 눈이 얼어 길이 아주 미끄럽습니다.

오늘은 승용차보다는 대중교통수단을 이용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또 빙판길 낙상사고가 없도록 조심히 다니셔야겠습니다.

앞으로 예상적설량은 제주산지와 울릉도, 독도에 최고 30센티미터, 충남서해안과 전라도에 5에서 10, 경기남부와 충청, 경남서부에 1에서 5센티미터 정돕니다.

이번 한파는 내일 아침 서울이 영하 8도까지 떨어지면서 절정에 이른 뒤 점차 풀리겠습니다.

오늘은 전국에 눈이 오다가 서울, 경기와 강원 영서, 경상도는 낮에, 충청도는 밤에 눈이 그치겠지만, 전라도와 제주도는 내일까지 눈이 이어지겠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이 영하 4, 대전 영하 1, 광주 영상 1, 대구 2도로 중부는 종일 영하에 머물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최고 5미터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 [날씨] 오늘 경기·충청·호남 많은 눈…한파 계속
    • 입력 2020-02-17 09:58:17
    • 수정2020-02-17 10:04:45
    930뉴스
지금도 눈이 펑펑 쏟아져 대설특보는 더 확대 강화됐습니다.

전북 임실과 진안에 이어 경기도 포천에도 대설경보가 내려졌고, 서쪽지방에 이어 강원도까지 대설주의보가 확대됐습니다.

눈과 함께 강추위가 찾아와 경기북동과 강원산지에는 한파주의보도 발효 중입니다.

내린 눈이 얼어 길이 아주 미끄럽습니다.

오늘은 승용차보다는 대중교통수단을 이용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또 빙판길 낙상사고가 없도록 조심히 다니셔야겠습니다.

앞으로 예상적설량은 제주산지와 울릉도, 독도에 최고 30센티미터, 충남서해안과 전라도에 5에서 10, 경기남부와 충청, 경남서부에 1에서 5센티미터 정돕니다.

이번 한파는 내일 아침 서울이 영하 8도까지 떨어지면서 절정에 이른 뒤 점차 풀리겠습니다.

오늘은 전국에 눈이 오다가 서울, 경기와 강원 영서, 경상도는 낮에, 충청도는 밤에 눈이 그치겠지만, 전라도와 제주도는 내일까지 눈이 이어지겠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이 영하 4, 대전 영하 1, 광주 영상 1, 대구 2도로 중부는 종일 영하에 머물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최고 5미터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