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날씨] 충청·남부일부 대설 특보 계속…내일 아침 한파 절정
입력 2020.02.17 (17:25) 수정 2020.02.17 (17:41)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그동안 눈 보기가 참 어렵다 생각했었는데, 주말에 이어 오늘까지 이번 겨울에 내릴 눈이 한꺼번에 몰아 내리는 듯한 느낌도 듭니다.

여전히 전국이 흐린 가운데 눈이 내리는 곳이 많은데요.

충청과 호남에는 대설 특보가 발효중인 가운데 앞으로 울릉도와 독도에는 최고 50cm 충남 서해안과 호남, 제주도에는 최고 10cm 충청과 경기 남부, 경남 서부에는 1~5cm의 눈이 더 내리겠고, 서울과 경기 북부, 강원 영서와 경북 서부에도 1cm안팎의 눈이 더 예상됩니다.

수도권과 영서, 충북은 오늘 밤에 눈이 그치겠지만, 충남과 호남, 제주도는 내일 아침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이후에는 하늘이 차차 맑아지겠습니다.

큰 눈과 함께 한파도 몰려왔습니다.

특히, 서울에서는 낮 최고 기온이 영하 4.2도였는데요.

내일 아침은 한파가 절정을 보이겠습니다.

내일 서울의 아침 기온이 영하 8도, 바람때문에 체감 온도는 영하 12도까지 곤두박질치겠습니다.

그 밖의 지역에서도 아침 기온이 오늘보다 5,6도 낮겠습니다.

하지만, 낮에는 기온이 꽤 오르겠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오늘보다 5~8도 정도 높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높게 일겠습니다.

금요일부터 또다시 전국에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 [날씨] 충청·남부일부 대설 특보 계속…내일 아침 한파 절정
    • 입력 2020-02-17 17:38:49
    • 수정2020-02-17 17:41:52
    뉴스 5
그동안 눈 보기가 참 어렵다 생각했었는데, 주말에 이어 오늘까지 이번 겨울에 내릴 눈이 한꺼번에 몰아 내리는 듯한 느낌도 듭니다.

여전히 전국이 흐린 가운데 눈이 내리는 곳이 많은데요.

충청과 호남에는 대설 특보가 발효중인 가운데 앞으로 울릉도와 독도에는 최고 50cm 충남 서해안과 호남, 제주도에는 최고 10cm 충청과 경기 남부, 경남 서부에는 1~5cm의 눈이 더 내리겠고, 서울과 경기 북부, 강원 영서와 경북 서부에도 1cm안팎의 눈이 더 예상됩니다.

수도권과 영서, 충북은 오늘 밤에 눈이 그치겠지만, 충남과 호남, 제주도는 내일 아침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이후에는 하늘이 차차 맑아지겠습니다.

큰 눈과 함께 한파도 몰려왔습니다.

특히, 서울에서는 낮 최고 기온이 영하 4.2도였는데요.

내일 아침은 한파가 절정을 보이겠습니다.

내일 서울의 아침 기온이 영하 8도, 바람때문에 체감 온도는 영하 12도까지 곤두박질치겠습니다.

그 밖의 지역에서도 아침 기온이 오늘보다 5,6도 낮겠습니다.

하지만, 낮에는 기온이 꽤 오르겠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오늘보다 5~8도 정도 높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높게 일겠습니다.

금요일부터 또다시 전국에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