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날씨] 충청·남부일부 대설 특보 계속…내일 출근길 한파 절정
입력 2020.02.17 (18:24) 수정 2020.02.17 (18:28) 통합뉴스룸ET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주말부터 전국이 흐린 가운데 내륙 많은 곳에서 눈이 내렸다가 그치기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꽤 굵은 눈송이가 쏟아지는 곳도 있는데요.

현재 충청과 남부 일부 지역은 대설 특보가 발효중인 가운데 앞으로 충남 서해안과 호남, 제주도에는 최고 10cm 충청과 경기 남부, 경남 서부에는 1~5cm의 눈이 더 내리겠고, 서울과 경기 북부, 강원 영서와 경북 서부에도 1cm안팎의 눈이 더 예상됩니다.

수도권과 영서, 충북은 오늘 밤에 눈이 그치겠지만, 충남과 호남, 제주도는 내일 아침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이후에는 하늘이 차차 맑아지겠습니다.

큰 눈과 함께 한파도 몰려왔습니다.

내일 아침은 한파가 절정을 보이겠는데요.

내일 서울의 아침 기온이 영하 8도, 바람때문에 체감 온도는 영하 12도까지 곤두박질치겠습니다.

그 밖의 지역에서도 아침 기온이 오늘보다 5,6도 낮겠습니다.

하지만, 낮에는 기온이 꽤 오르겠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오늘보다 5~8도 정도 높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높게 일겠습니다.

금요일부터 또다시 전국에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 [날씨] 충청·남부일부 대설 특보 계속…내일 출근길 한파 절정
    • 입력 2020-02-17 18:24:46
    • 수정2020-02-17 18:28:09
    통합뉴스룸ET
주말부터 전국이 흐린 가운데 내륙 많은 곳에서 눈이 내렸다가 그치기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꽤 굵은 눈송이가 쏟아지는 곳도 있는데요.

현재 충청과 남부 일부 지역은 대설 특보가 발효중인 가운데 앞으로 충남 서해안과 호남, 제주도에는 최고 10cm 충청과 경기 남부, 경남 서부에는 1~5cm의 눈이 더 내리겠고, 서울과 경기 북부, 강원 영서와 경북 서부에도 1cm안팎의 눈이 더 예상됩니다.

수도권과 영서, 충북은 오늘 밤에 눈이 그치겠지만, 충남과 호남, 제주도는 내일 아침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이후에는 하늘이 차차 맑아지겠습니다.

큰 눈과 함께 한파도 몰려왔습니다.

내일 아침은 한파가 절정을 보이겠는데요.

내일 서울의 아침 기온이 영하 8도, 바람때문에 체감 온도는 영하 12도까지 곤두박질치겠습니다.

그 밖의 지역에서도 아침 기온이 오늘보다 5,6도 낮겠습니다.

하지만, 낮에는 기온이 꽤 오르겠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오늘보다 5~8도 정도 높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높게 일겠습니다.

금요일부터 또다시 전국에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