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코로나19, 기업 500만 곳에 충격줄 수도”
입력 2020.02.18 (20:30) 수정 2020.02.18 (20:58)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코로나19 여파로 전세계 500만 개의 기업이 직간접적인 충격을 받을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습니다.

리서치 업체 '던 앤 브래드스트리트'는 "글로벌 1,000대 기업 가운데 938곳을 포함해 최소 500만 개 기업이 중국에 '2차 공급업체'를 두고 있다"며 이 같이 진단했는데요,

또 중국 생산 의존도가 높은 애플도 "당초 예상보다 중국 현지 공장 정상화가 늦어지고 있다"며 "올해 1분기 매출 전망치를 달성하지 못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코로나19, 기업 500만 곳에 충격줄 수도”
    • 입력 2020-02-18 20:35:43
    • 수정2020-02-18 20:58:56
    글로벌24
코로나19 여파로 전세계 500만 개의 기업이 직간접적인 충격을 받을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습니다.

리서치 업체 '던 앤 브래드스트리트'는 "글로벌 1,000대 기업 가운데 938곳을 포함해 최소 500만 개 기업이 중국에 '2차 공급업체'를 두고 있다"며 이 같이 진단했는데요,

또 중국 생산 의존도가 높은 애플도 "당초 예상보다 중국 현지 공장 정상화가 늦어지고 있다"며 "올해 1분기 매출 전망치를 달성하지 못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