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민주당 울주군 예비후보 3명 단수추천 반발 재심 신청
입력 2020.02.18 (15:40) 수정 2020.02.19 (09:53) 울산
더불어민주당이 울주군 총선후보로
김영문 전 관세청장을
단수 추천한 것과 관련해
당내 예비후보들이 반발하고 있습니다.
구광렬 예비후보는 기자회견을 열고
"불투명하며 명분 없는 단수 추천은
경선 원칙에 위배되며, 정치신인 차관급 세 명이
모두 단수 추천을 받았다는 사실은
납득하기 힘들다"고 주장했습니다.
구광렬, 송규봉, 오상택 등
당내 예비후보 3명은 단수추천에 불복해
당에 재심을 신청한 상탭니다.
  • 민주당 울주군 예비후보 3명 단수추천 반발 재심 신청
    • 입력 2020-02-19 09:33:56
    • 수정2020-02-19 09:53:03
    울산
더불어민주당이 울주군 총선후보로
김영문 전 관세청장을
단수 추천한 것과 관련해
당내 예비후보들이 반발하고 있습니다.
구광렬 예비후보는 기자회견을 열고
"불투명하며 명분 없는 단수 추천은
경선 원칙에 위배되며, 정치신인 차관급 세 명이
모두 단수 추천을 받았다는 사실은
납득하기 힘들다"고 주장했습니다.
구광렬, 송규봉, 오상택 등
당내 예비후보 3명은 단수추천에 불복해
당에 재심을 신청한 상탭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