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中 연구기관 “코로나19 우한 시장이 유일한 발원지 아닐수도”
입력 2020.02.23 (09:54) 수정 2020.02.23 (10:16) 국제
'코로나19' 감염증이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의 수산시장에서 시작된 것으로 주목받고 있지만 이 시장이 유일한 발원지가 아닐 수 있다는 주장이 다시 제기됐습니다.

중국 관영매체인 환구망 등은 오늘(23일) 중국 과학원 시솽반나 열대식물원이 화난농업대, 베이징 뇌과학센터와 함께 12개국의 코로나19 유전자 샘플 93개를 분석한 논문을 보면 유전자 측면 발병지로 거론되는 우한 화난 수산시장이 코로나19의 원천이 아닐 수 있으며 다른 지역에서 이 시장으로 유입된 뒤 지난해 12월에 이 시장을 통해 대규모로 전파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지적됐다고 보도했습니다.

논문은 코로나19가 처음 두 달 간 폭발적으로 번질 당시 대다수 감염자가 우한과 관련이 있었지만 일부 중국 외의 감염자는 광둥(廣東)성 또는 다른 지역에서 감염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추정했습니다.

이는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우한에서만 생겨 사람 간 전염을 확산시킨 게 아니라 다른 지역에서도 발생했을 수 있음을 의미하며 코로나19가 지난해 11월 중하순부터 이미 전염을 시작했을 수도 있지만, 최초의 일부 감염자는 단지 가벼운 증상만 보여 이런 상황이 무시됐을 것으로 보인다고 논문은 언급했다.

앞서 지난 1월 영국 의학 전문지 랜싯에서 실린 논문에서도 중국 전문가들은 첫 환자를 포함한 초기 여러 명의 환자가 우한 시장에 가거나 갔던 사람과 접촉한 적이 없다면서 병원(病原)은 여러 곳일 수 있다고 주장한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中 연구기관 “코로나19 우한 시장이 유일한 발원지 아닐수도”
    • 입력 2020-02-23 09:54:15
    • 수정2020-02-23 10:16:10
    국제
'코로나19' 감염증이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의 수산시장에서 시작된 것으로 주목받고 있지만 이 시장이 유일한 발원지가 아닐 수 있다는 주장이 다시 제기됐습니다.

중국 관영매체인 환구망 등은 오늘(23일) 중국 과학원 시솽반나 열대식물원이 화난농업대, 베이징 뇌과학센터와 함께 12개국의 코로나19 유전자 샘플 93개를 분석한 논문을 보면 유전자 측면 발병지로 거론되는 우한 화난 수산시장이 코로나19의 원천이 아닐 수 있으며 다른 지역에서 이 시장으로 유입된 뒤 지난해 12월에 이 시장을 통해 대규모로 전파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지적됐다고 보도했습니다.

논문은 코로나19가 처음 두 달 간 폭발적으로 번질 당시 대다수 감염자가 우한과 관련이 있었지만 일부 중국 외의 감염자는 광둥(廣東)성 또는 다른 지역에서 감염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추정했습니다.

이는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우한에서만 생겨 사람 간 전염을 확산시킨 게 아니라 다른 지역에서도 발생했을 수 있음을 의미하며 코로나19가 지난해 11월 중하순부터 이미 전염을 시작했을 수도 있지만, 최초의 일부 감염자는 단지 가벼운 증상만 보여 이런 상황이 무시됐을 것으로 보인다고 논문은 언급했다.

앞서 지난 1월 영국 의학 전문지 랜싯에서 실린 논문에서도 중국 전문가들은 첫 환자를 포함한 초기 여러 명의 환자가 우한 시장에 가거나 갔던 사람과 접촉한 적이 없다면서 병원(病原)은 여러 곳일 수 있다고 주장한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