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이천 확진자 2명, 숙소서 함께 생활…“외부활동 적어”
입력 2020.02.23 (15:39) 수정 2020.02.23 (16:26) 사회
경기도 이천의 코로나19 확진자 2명은 직장동료로, 같은 집에서 생활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61세와 51세 남성인 이들은 이천시 장호원읍 공사현장에 근무하기 위해 숙소를 구해 함께 사용했으며 외부활동도 많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오늘(23일)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광역상수도 건설현장에서 일하기 위해 장호원 지역에 있는 투룸을 얻어 방을 함께 쓰며 생활하는 사이였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지난 12일과 16일 신천지 대구교회와 관악교회를 잇달아 방문했다가 확진된 서울 서초구 거주자와 공사현장에서 함께 근무했습니다.

이들은 장호원읍 숙소에서 주로 머물러 최근 가족들과 접촉이 없었고 식당 3곳 등을 제외하면 동선이 단순하다는 것이 이천시 재난안전대책본부의 설명입니다.

이들 외에 서초구 확진자가 밀접접촉한 직장동료 14명(이천 7명, 충북 음성 7명)의 경우 모두 자가격리됐으며 유증상자는 없는 상태입니다.

함께 방문한 식당은 지난 20일 점심 왕할머니순두부, 저녁 진장화(중식당), 21일 점심 샘재로밥상 등이며 61세 남성의 경우 지난 18일 혼자 엄마밥차를 찾았습니다.

식당들은 장호원읍 장호원리와 노탑리에 있으며 숙소에서 반경 4㎞ 이내입니다.

밀접접촉한 식당 종업원 4명은 자가격리됐으며 유증상자는 없는 상태입니다.

식당 종업원들 외에 서초구 확진자가 밀접접촉한 다른 직장동료 3명도 모두 자가격리됐으며 역시 유증상자는 없습니다.

서초구 확진자는 자택에서 공사현장으로 출퇴근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앞서 이들은 22일 오전과 오후 차례로 확진자로 분류됐으며 분당서울대병원과 국군수도병원에 각각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이천시는 확진자들의 동선 파악과 함께 추가 접촉자를 파악하는 한편 방역 조치를 벌이고 있습니다.

또 이천지역 신천지교회 4곳에 대해 폐쇄 명령을 내리고 소독 작업을 마무리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이천 확진자 2명, 숙소서 함께 생활…“외부활동 적어”
    • 입력 2020-02-23 15:39:09
    • 수정2020-02-23 16:26:12
    사회
경기도 이천의 코로나19 확진자 2명은 직장동료로, 같은 집에서 생활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61세와 51세 남성인 이들은 이천시 장호원읍 공사현장에 근무하기 위해 숙소를 구해 함께 사용했으며 외부활동도 많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오늘(23일)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광역상수도 건설현장에서 일하기 위해 장호원 지역에 있는 투룸을 얻어 방을 함께 쓰며 생활하는 사이였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지난 12일과 16일 신천지 대구교회와 관악교회를 잇달아 방문했다가 확진된 서울 서초구 거주자와 공사현장에서 함께 근무했습니다.

이들은 장호원읍 숙소에서 주로 머물러 최근 가족들과 접촉이 없었고 식당 3곳 등을 제외하면 동선이 단순하다는 것이 이천시 재난안전대책본부의 설명입니다.

이들 외에 서초구 확진자가 밀접접촉한 직장동료 14명(이천 7명, 충북 음성 7명)의 경우 모두 자가격리됐으며 유증상자는 없는 상태입니다.

함께 방문한 식당은 지난 20일 점심 왕할머니순두부, 저녁 진장화(중식당), 21일 점심 샘재로밥상 등이며 61세 남성의 경우 지난 18일 혼자 엄마밥차를 찾았습니다.

식당들은 장호원읍 장호원리와 노탑리에 있으며 숙소에서 반경 4㎞ 이내입니다.

밀접접촉한 식당 종업원 4명은 자가격리됐으며 유증상자는 없는 상태입니다.

식당 종업원들 외에 서초구 확진자가 밀접접촉한 다른 직장동료 3명도 모두 자가격리됐으며 역시 유증상자는 없습니다.

서초구 확진자는 자택에서 공사현장으로 출퇴근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앞서 이들은 22일 오전과 오후 차례로 확진자로 분류됐으며 분당서울대병원과 국군수도병원에 각각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이천시는 확진자들의 동선 파악과 함께 추가 접촉자를 파악하는 한편 방역 조치를 벌이고 있습니다.

또 이천지역 신천지교회 4곳에 대해 폐쇄 명령을 내리고 소독 작업을 마무리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