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검찰, 대구서부지청 수사관 코로나19 확진…사무실 폐쇄
입력 2020.02.23 (16:20) 수정 2020.02.23 (16:38) 사회
대구지검 서부지청 사무국 소속 수사관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에 대구서부지청은 해당 사무관이 근무한 사무실을 폐쇄했고, 보건당국의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추가 조치를 취할 예정입니다.

대검찰청은 오늘(2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코로나19 대응 태스크포스(TF)' 긴급회의를 열고 대구서부지청 직원 코로나19 확진 관련 상황 등을 공유했습니다. 윤석열 검찰총장 지시에 의해 긴급회의가 열렸고, 관련 TF 팀장인 이정수 대검 기획조정부장이 회의를 주재했습니다.

해당 수사관은 오늘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았고, 이 수사관의 모친 역시 지난 21일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대구서부지청은 모친에 대한 검사가 진행 중이라는 보고를 받은 직후인 지난 20일부터 해당 수사관을 자가격리 조치했습니다. 이에 따라 해당 수사관이 민원인을 접촉한 것은 현재까지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대구서부지청은 보건당국의 역학조사를 기다리고 있으며 조사 결과에 따라 추가 폐쇄 여부 및 범위 등을 결정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검찰, 대구서부지청 수사관 코로나19 확진…사무실 폐쇄
    • 입력 2020-02-23 16:20:50
    • 수정2020-02-23 16:38:57
    사회
대구지검 서부지청 사무국 소속 수사관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에 대구서부지청은 해당 사무관이 근무한 사무실을 폐쇄했고, 보건당국의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추가 조치를 취할 예정입니다.

대검찰청은 오늘(2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코로나19 대응 태스크포스(TF)' 긴급회의를 열고 대구서부지청 직원 코로나19 확진 관련 상황 등을 공유했습니다. 윤석열 검찰총장 지시에 의해 긴급회의가 열렸고, 관련 TF 팀장인 이정수 대검 기획조정부장이 회의를 주재했습니다.

해당 수사관은 오늘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았고, 이 수사관의 모친 역시 지난 21일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대구서부지청은 모친에 대한 검사가 진행 중이라는 보고를 받은 직후인 지난 20일부터 해당 수사관을 자가격리 조치했습니다. 이에 따라 해당 수사관이 민원인을 접촉한 것은 현재까지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대구서부지청은 보건당국의 역학조사를 기다리고 있으며 조사 결과에 따라 추가 폐쇄 여부 및 범위 등을 결정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