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전국토청, 도로·공사현장 미세먼지 저감 대책 추진
입력 2020.02.23 (22:15) 수정 2020.02.23 (22:15) 대전
대전지방국토관리청은
미세먼지 고농도 시기인 오는 3월까지
국도 및 공사 현장의 미세먼지 저감 대책을
추진합니다.

국토청은 이를 위해
미세먼지 발생 억제를 위한
도로 물청소를 실시하고
터널 공사현장에 공기정화 장치를 두고
세차 시설을 운영합니다.

또 골재 야적장에 방진망을 설치하고
노후 건설기계 관리 현황을 확인하는 등
점검을 강화할 방침입니다.
  • 대전국토청, 도로·공사현장 미세먼지 저감 대책 추진
    • 입력 2020-02-23 22:15:05
    • 수정2020-02-23 22:15:13
    대전
대전지방국토관리청은
미세먼지 고농도 시기인 오는 3월까지
국도 및 공사 현장의 미세먼지 저감 대책을
추진합니다.

국토청은 이를 위해
미세먼지 발생 억제를 위한
도로 물청소를 실시하고
터널 공사현장에 공기정화 장치를 두고
세차 시설을 운영합니다.

또 골재 야적장에 방진망을 설치하고
노후 건설기계 관리 현황을 확인하는 등
점검을 강화할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