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 초등 예비소집 6명 출국…'소재 불명'
입력 2020.02.22 (10:00) 수정 2020.02.24 (08:57) 창원
경상남도교육청은 올해
초등학교 취학 대상자 가운데
해외로 출국한 6명의 소재가 확인되지 않아
외교부와 협조해
현지에서 안전한지 확인할 계획입니다.
도교육청은 앞서
올해 경남 취학 대상 어린이
3만 900여 명 가운데
천260명이 예비소집에 참석하지 않았고,
6명을 뺀 나머지는
질병 치료와 대안학교 진학,
재택교육 등을 하는 것으로 파악했습니다.
  • 경남 초등 예비소집 6명 출국…'소재 불명'
    • 입력 2020-02-24 08:53:40
    • 수정2020-02-24 08:57:46
    창원
경상남도교육청은 올해
초등학교 취학 대상자 가운데
해외로 출국한 6명의 소재가 확인되지 않아
외교부와 협조해
현지에서 안전한지 확인할 계획입니다.
도교육청은 앞서
올해 경남 취학 대상 어린이
3만 900여 명 가운데
천260명이 예비소집에 참석하지 않았고,
6명을 뺀 나머지는
질병 치료와 대안학교 진학,
재택교육 등을 하는 것으로 파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