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결혼·돌잔치·장례’ 어쩌죠?…취소도 진행도 못하고 전전긍긍
입력 2020.02.25 (17:40) 수정 2020.02.25 (17:47)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코로나19가 빠르게 확산하면서 결혼식과 장례식 등을 앞둔 시민들의 불안감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그대로 진행하려니 코로나19가 불안한데, 어쩔 수 없이 미루려 해도 높은 위약금이 문젭니다.

우한솔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버스 대절했는데 모두 취소시킬 상황.", "솔직히 다 내려놓고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다."

다음 달 결혼을 앞둔 예비부부들의 단체 대화방 속 하소연들입니다.

결혼식을 10여 일 앞둔 예비 신부 조은지 씨도 마찬가집니다.

코로나19 확진자 폭증에 눈물을 머금고 예식 취소를 문의했는데 위약금 액수에 눈앞이 캄캄합니다.

[조은지/예비신부 : "모레부터는 920만 원까지 위약금이 올라가는 상황인데, 예식장을 대여하는 것에만 해당이 되고요."]

단순히 마음이 변한 게 아니지 않냐는 실랑이 끝에 8월까지 미뤄주겠다는 답을 들었지만 이것도 쉬운 일은 아닙니다.

[조은지/예비 신부 : "빈 시간에 어떻게 보면 저희 일정을 끼워 맞추겠다는 건데, 답이 안 나오는 상황이 돼 버리거든요."]

이러한 문제는 예식장뿐 아닙니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했을 때 여행 취소로 인한 위약금 구제신청 건수는 이달에만 12배가 늘었습니다.

돌잔치 행사도 마찬가지 상황입니다.

[조유선/돌잔치 취소 : " 돌잔치로 인해서 사람들이 모이면서 더 확산이 될 수 있잖아요. 그런 부분을 생각해서 취소를 하게 됐고.."]

소비자보호원 분쟁해결기준은 일주일 전 계약 취소 시 위약금을 내지 않도록 하고 있지만, 강제성이 없는 게 문젭니다.

[조유선/돌잔치 취소 : "당장 코로나 상황에 맞는 규칙이나 뭐가 생겨야 되지 않을까요?"]

위기경보 심각 단계 격상으로 계약 해지 상황에 내몰린 소비자와 업체 모두 재난에 따른 후속 조치와 대책이 마련되길 바라고 있습니다.

KBS 뉴스 우한솔입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결혼·돌잔치·장례’ 어쩌죠?…취소도 진행도 못하고 전전긍긍
    • 입력 2020-02-25 17:42:36
    • 수정2020-02-25 17:47:03
    뉴스 5
[앵커]

코로나19가 빠르게 확산하면서 결혼식과 장례식 등을 앞둔 시민들의 불안감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그대로 진행하려니 코로나19가 불안한데, 어쩔 수 없이 미루려 해도 높은 위약금이 문젭니다.

우한솔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버스 대절했는데 모두 취소시킬 상황.", "솔직히 다 내려놓고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다."

다음 달 결혼을 앞둔 예비부부들의 단체 대화방 속 하소연들입니다.

결혼식을 10여 일 앞둔 예비 신부 조은지 씨도 마찬가집니다.

코로나19 확진자 폭증에 눈물을 머금고 예식 취소를 문의했는데 위약금 액수에 눈앞이 캄캄합니다.

[조은지/예비신부 : "모레부터는 920만 원까지 위약금이 올라가는 상황인데, 예식장을 대여하는 것에만 해당이 되고요."]

단순히 마음이 변한 게 아니지 않냐는 실랑이 끝에 8월까지 미뤄주겠다는 답을 들었지만 이것도 쉬운 일은 아닙니다.

[조은지/예비 신부 : "빈 시간에 어떻게 보면 저희 일정을 끼워 맞추겠다는 건데, 답이 안 나오는 상황이 돼 버리거든요."]

이러한 문제는 예식장뿐 아닙니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했을 때 여행 취소로 인한 위약금 구제신청 건수는 이달에만 12배가 늘었습니다.

돌잔치 행사도 마찬가지 상황입니다.

[조유선/돌잔치 취소 : " 돌잔치로 인해서 사람들이 모이면서 더 확산이 될 수 있잖아요. 그런 부분을 생각해서 취소를 하게 됐고.."]

소비자보호원 분쟁해결기준은 일주일 전 계약 취소 시 위약금을 내지 않도록 하고 있지만, 강제성이 없는 게 문젭니다.

[조유선/돌잔치 취소 : "당장 코로나 상황에 맞는 규칙이나 뭐가 생겨야 되지 않을까요?"]

위기경보 심각 단계 격상으로 계약 해지 상황에 내몰린 소비자와 업체 모두 재난에 따른 후속 조치와 대책이 마련되길 바라고 있습니다.

KBS 뉴스 우한솔입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코로나19 팩트체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