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 원산서 동해로 단거리 발사체 2발 발사…비행거리 240km·고도 35km
입력 2020.03.02 (12:55) 수정 2020.03.02 (14:47) 정치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오늘(2일) 오후 12시 37분, 강원도 원산 인근에서 동해 북동방향으로 단거리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고 밝혔습니다.

합참은 "이번 발사체의 비행거리는 약 240km, 고도는 약 35km로 탐지됐다"며 "추가 제원은 한미 정보당국이 정밀 분석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북한이 발사체를 발사한 것은 올해 들어 처음으로 지난해 11월 28일 이후 95일 만입니다.

북한은 지난해 11월 28일 함경남도 연포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초대형 방사포' 2발을 발사했습니다.

북한은 지난해 13차례에 걸쳐 신형 단거리 탄도미사일과 초대형 방사포 등을 시험발사한 바 있습니다.

합참은 이와 함께 북한이 지난달 28일 실시한 합동타격훈련을 지속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고 밝혔습니다.

합참은 "북한의 추가 발사에 대비해 관련 동향을 감시하면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면서 "이런 북한의 행위는 한반도 긴장 완화 노력에 도움이 되지 않으며, 즉각 중단할 것을 거듭 촉구한다"고 말했습니다.

북한 발사체 발사와 관련해 청와대는 오늘 오후 1시 반부터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긴급관계부처 장관회의를 갖고 북한의 발사체 발사와 지난 28일 합동타격훈련 실시의 배경과 의도를 분석했습니다.

정경두 국방부 장관과 서훈 국가정보원장 등 관계 장관들은 북한이 석 달 만에 단거리 발사체 발사를 재개하고 특히 원산 일대에서 합동타격훈련을 계속해 군사적 긴장을 초래한 데 대해 우려를 표명하고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고 청와대는 밝혔습니다.

앞서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올해 첫 군사 행보로 지난달 28일 인민군 부대들의 합동타격 훈련을 지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北, 원산서 동해로 단거리 발사체 2발 발사…비행거리 240km·고도 35km
    • 입력 2020-03-02 12:55:15
    • 수정2020-03-02 14:47:42
    정치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오늘(2일) 오후 12시 37분, 강원도 원산 인근에서 동해 북동방향으로 단거리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고 밝혔습니다.

합참은 "이번 발사체의 비행거리는 약 240km, 고도는 약 35km로 탐지됐다"며 "추가 제원은 한미 정보당국이 정밀 분석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북한이 발사체를 발사한 것은 올해 들어 처음으로 지난해 11월 28일 이후 95일 만입니다.

북한은 지난해 11월 28일 함경남도 연포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초대형 방사포' 2발을 발사했습니다.

북한은 지난해 13차례에 걸쳐 신형 단거리 탄도미사일과 초대형 방사포 등을 시험발사한 바 있습니다.

합참은 이와 함께 북한이 지난달 28일 실시한 합동타격훈련을 지속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고 밝혔습니다.

합참은 "북한의 추가 발사에 대비해 관련 동향을 감시하면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면서 "이런 북한의 행위는 한반도 긴장 완화 노력에 도움이 되지 않으며, 즉각 중단할 것을 거듭 촉구한다"고 말했습니다.

북한 발사체 발사와 관련해 청와대는 오늘 오후 1시 반부터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긴급관계부처 장관회의를 갖고 북한의 발사체 발사와 지난 28일 합동타격훈련 실시의 배경과 의도를 분석했습니다.

정경두 국방부 장관과 서훈 국가정보원장 등 관계 장관들은 북한이 석 달 만에 단거리 발사체 발사를 재개하고 특히 원산 일대에서 합동타격훈련을 계속해 군사적 긴장을 초래한 데 대해 우려를 표명하고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고 청와대는 밝혔습니다.

앞서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올해 첫 군사 행보로 지난달 28일 인민군 부대들의 합동타격 훈련을 지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