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당정, 코로나19 대응 당정청 회의…추경·마스크 대책 논의
입력 2020.03.04 (01:22) 수정 2020.03.04 (01:24) 정치
더불어민주당과 정부는 오늘(4일) 국회에서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당·정·청 회의를 열고 추가경정예산안의 구체적 예산 소요와 마스크 수급 대책 등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이낙연 코로나19재난안전대책위원장은 지난 2일 당 최고위원회 연석회의를 마친 뒤 마스크 부족 문제 등에 대해 정부 측에서 당·정·청 회의까지 답을 가지고 오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당정은 마스크 중복 구매를 방지하기 위해 약국의 '의약품안전사용서비스(DUR) 시스템'을 활용하는 방안 등을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 밖에도 회의에선 여야가 2월 임시국회 중에 처리하기로 합의한 코로나19 추경의 편성 방향과 코로나 영세자영업자와 소상공인·중소기업 지원 방안 등이 논의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정부는 내일(5일)까지 11조 원이 넘는 규모의 코로나 추경안을 국회에 제출하겠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오늘 회의는 당에서 이낙연 코로나19재난안전대책위원장과 조정식 정책위의장, 윤후덕 원내수석부대표가 참석하고, 정부 측에서는 홍남기 경제부총리와 노형욱 국무조정실장,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 등이 참여합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당정, 코로나19 대응 당정청 회의…추경·마스크 대책 논의
    • 입력 2020-03-04 01:22:50
    • 수정2020-03-04 01:24:47
    정치
더불어민주당과 정부는 오늘(4일) 국회에서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당·정·청 회의를 열고 추가경정예산안의 구체적 예산 소요와 마스크 수급 대책 등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이낙연 코로나19재난안전대책위원장은 지난 2일 당 최고위원회 연석회의를 마친 뒤 마스크 부족 문제 등에 대해 정부 측에서 당·정·청 회의까지 답을 가지고 오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당정은 마스크 중복 구매를 방지하기 위해 약국의 '의약품안전사용서비스(DUR) 시스템'을 활용하는 방안 등을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 밖에도 회의에선 여야가 2월 임시국회 중에 처리하기로 합의한 코로나19 추경의 편성 방향과 코로나 영세자영업자와 소상공인·중소기업 지원 방안 등이 논의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정부는 내일(5일)까지 11조 원이 넘는 규모의 코로나 추경안을 국회에 제출하겠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오늘 회의는 당에서 이낙연 코로나19재난안전대책위원장과 조정식 정책위의장, 윤후덕 원내수석부대표가 참석하고, 정부 측에서는 홍남기 경제부총리와 노형욱 국무조정실장,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 등이 참여합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