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뉴스] “코로나 무서워서”…자진 출국 신청 불법체류자 급증
입력 2020.03.04 (10:34) 자막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제주출입국외국인청에 사람들이 길게 줄지어 서 있습니다.

대부분 중국인으로 자진 출국을 신청하려는 불법 체류자들입니다.

단속에 적발된 불법 체류자도 아닌데 이렇게 길게 줄을 서면서까지 자진 출국을 신청하는 이유.

코로나19 여파입니다.

[중국인 불법체류자 : "혹시라도 코로나19에 걸리면 한국에서는 의료 보장이 안 되잖아요. 중국은 보장이 잘 되기 때문에 돌아가려고요."]

코로나19로 인해 중국인을 보는 시선도 부담입니다.

실제 자진출국 신고자 수는 지난달 1일부터 23일까지 84명이었는데 그 이후 엿새 동안만 463명으로 크게 늘었고, 이젠 하루에만 3백 명이 몰렸을 정도입니다.

법무부도 코로나19 대책으로 지난 1월부터 범칙금 면제 등을 통해 불법 체류자들의 자진 출국을 유도하고 있습니다.

제주 무사증 제도가 일시 중단된 뒤 끊겼던 제주-중국 직항 하늘길도 제주를 빠져나가려는 중국인들을 태우기 위해 중국 국적 항공편이 임시로 투입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신익환입니다.
  • [자막뉴스] “코로나 무서워서”…자진 출국 신청 불법체류자 급증
    • 입력 2020-03-04 10:34:14
    자막뉴스
제주출입국외국인청에 사람들이 길게 줄지어 서 있습니다.

대부분 중국인으로 자진 출국을 신청하려는 불법 체류자들입니다.

단속에 적발된 불법 체류자도 아닌데 이렇게 길게 줄을 서면서까지 자진 출국을 신청하는 이유.

코로나19 여파입니다.

[중국인 불법체류자 : "혹시라도 코로나19에 걸리면 한국에서는 의료 보장이 안 되잖아요. 중국은 보장이 잘 되기 때문에 돌아가려고요."]

코로나19로 인해 중국인을 보는 시선도 부담입니다.

실제 자진출국 신고자 수는 지난달 1일부터 23일까지 84명이었는데 그 이후 엿새 동안만 463명으로 크게 늘었고, 이젠 하루에만 3백 명이 몰렸을 정도입니다.

법무부도 코로나19 대책으로 지난 1월부터 범칙금 면제 등을 통해 불법 체류자들의 자진 출국을 유도하고 있습니다.

제주 무사증 제도가 일시 중단된 뒤 끊겼던 제주-중국 직항 하늘길도 제주를 빠져나가려는 중국인들을 태우기 위해 중국 국적 항공편이 임시로 투입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신익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