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군, 고속정 폭발사고 합동조사위 구성
입력 2020.03.04 (22:25) 수정 2020.03.05 (05:52) 뉴스9(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해군 고속정에서 수류탄이 폭발해 승조원 7명이 다친 사고와 관련해 해군이 사건 경위 파악에 나섰습니다.

해군작전사령부는 오늘 군 합동조사위원회를 꾸리고, 어제 경남 진해군항에 입항한 사고 선박에서 현장검증을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해군은 중상자 두 명 가운데 한 명은 2차 수술을 검토하고 있으며, 나머지 한 명은 수술 후 회복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어제 낮 경남 거제도 인근 해상에서 사격 훈련을 하던 해군 고속정에서 수류탄이 폭발해 2명이 중상을 입고 5명이 다쳐 부산대병원 등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 해군, 고속정 폭발사고 합동조사위 구성
    • 입력 2020-03-04 22:25:41
    • 수정2020-03-05 05:52:32
    뉴스9(부산)
해군 고속정에서 수류탄이 폭발해 승조원 7명이 다친 사고와 관련해 해군이 사건 경위 파악에 나섰습니다.

해군작전사령부는 오늘 군 합동조사위원회를 꾸리고, 어제 경남 진해군항에 입항한 사고 선박에서 현장검증을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해군은 중상자 두 명 가운데 한 명은 2차 수술을 검토하고 있으며, 나머지 한 명은 수술 후 회복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어제 낮 경남 거제도 인근 해상에서 사격 훈련을 하던 해군 고속정에서 수류탄이 폭발해 2명이 중상을 입고 5명이 다쳐 부산대병원 등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