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토트넘, 손흥민 부상 이후 5경기째 ‘무승’…번리와 1대 1 무승부
입력 2020.03.08 (09:52) 연합뉴스
'에이스' 손흥민(28)의 부상 공백을 겪는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이 좀처럼 무승 사슬을 끊지 못하고 있다.

토트넘은 8일(한국시간) 영국 번리의 터프 무어에서 열린 2019-2020 프리미어리그(EPL) 29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번리와 1-1로 비겼다.

토트넘은 손흥민이 지난달 16일 애스턴 빌라와의 EPL 26라운드에서 당한 오른팔 골절로 수술을 받게 돼 전열에서 이탈한 뒤 각종 대회를 통틀어 5경기에서 한 번도 이기지 못하는 부진을 이어가고 있다.

애스턴 빌라전에서 '멀티 골'을 폭발하며 프로 데뷔 첫 5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했던 손흥민의 활약을 앞세워 3-2 역전승을 거둔 뒤 EPL 3경기에서 1무 2패의 부진이다.

지난달 20일 라이프치히(독일)와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홈 경기에서 0-1로 졌고, 5일 노리치시티와의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16강전에선 승부차기 끝에 패해 8강에 오르지 못했다.

EPL에선 그나마 최근 2연패를 당했다가 이날 승점을 따낸 게 다행이라 할 정도였다.

델리 알리와 스테번 베르흐베인, 에릭 라멜라로 공격진을 꾸린 토트넘은 전반 13분 크리스 우드에게 선제골을 허용하고 끌려다녔다.

후반을 시작하며 루카스 모라, 지오바니 로 셀소를 교체 투입하며 반격에 나선 토트넘은 후반 5분 라멜라가 유도한 페널티킥을 알리가 집어넣어 균형을 맞추는 데까지는 성공했으나 추가 골을 뽑아내지는 못했다.

토트넘은 승점 41을 기록, 리그 8위에 자리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토트넘, 손흥민 부상 이후 5경기째 ‘무승’…번리와 1대 1 무승부
    • 입력 2020-03-08 09:52:14
    연합뉴스
'에이스' 손흥민(28)의 부상 공백을 겪는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이 좀처럼 무승 사슬을 끊지 못하고 있다.

토트넘은 8일(한국시간) 영국 번리의 터프 무어에서 열린 2019-2020 프리미어리그(EPL) 29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번리와 1-1로 비겼다.

토트넘은 손흥민이 지난달 16일 애스턴 빌라와의 EPL 26라운드에서 당한 오른팔 골절로 수술을 받게 돼 전열에서 이탈한 뒤 각종 대회를 통틀어 5경기에서 한 번도 이기지 못하는 부진을 이어가고 있다.

애스턴 빌라전에서 '멀티 골'을 폭발하며 프로 데뷔 첫 5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했던 손흥민의 활약을 앞세워 3-2 역전승을 거둔 뒤 EPL 3경기에서 1무 2패의 부진이다.

지난달 20일 라이프치히(독일)와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홈 경기에서 0-1로 졌고, 5일 노리치시티와의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16강전에선 승부차기 끝에 패해 8강에 오르지 못했다.

EPL에선 그나마 최근 2연패를 당했다가 이날 승점을 따낸 게 다행이라 할 정도였다.

델리 알리와 스테번 베르흐베인, 에릭 라멜라로 공격진을 꾸린 토트넘은 전반 13분 크리스 우드에게 선제골을 허용하고 끌려다녔다.

후반을 시작하며 루카스 모라, 지오바니 로 셀소를 교체 투입하며 반격에 나선 토트넘은 후반 5분 라멜라가 유도한 페널티킥을 알리가 집어넣어 균형을 맞추는 데까지는 성공했으나 추가 골을 뽑아내지는 못했다.

토트넘은 승점 41을 기록, 리그 8위에 자리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