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코로나19 여파…상반기 대규모 체육행사 잠정 연기
입력 2020.03.08 (22:53) 수정 2020.03.08 (23:01) 뉴스9(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코로나19 여파로 올해 상반기에 예정된 대규모 체육 행사들이 연기됐습니다.

전북체육회는 다음 달 익산에서 개최하려던 2020 전국생활체육 대축전을 비롯해 5월 서울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제49회 전국소년체육대회가 하반기로 연기됐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체육 꿈나무 발굴의 산실인 소년체전 개최가 미뤄지면서 종목별 전북 대표 선발전도 잠정 중단됐습니다.
  • 코로나19 여파…상반기 대규모 체육행사 잠정 연기
    • 입력 2020-03-08 22:53:36
    • 수정2020-03-08 23:01:31
    뉴스9(전주)
코로나19 여파로 올해 상반기에 예정된 대규모 체육 행사들이 연기됐습니다.

전북체육회는 다음 달 익산에서 개최하려던 2020 전국생활체육 대축전을 비롯해 5월 서울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제49회 전국소년체육대회가 하반기로 연기됐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체육 꿈나무 발굴의 산실인 소년체전 개최가 미뤄지면서 종목별 전북 대표 선발전도 잠정 중단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