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삼성중공업, 올해 첫 수주...3천6백억 원 규모
입력 2020.03.08 (09:00) 창원
삼성중공업이
아시아 지역 선주사로부터
셔틀 탱커 3척을
3천6백억 원에 수주하며,
올해 첫 수주를 시작했습니다.
이번 선박 인도는
오는 2022년 7월까지로,
삼성중공업은 해양 플랜트에서
원유를 실어 나르는 셔틀 탱커 분야에서
시장 점유율 45%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삼성중공업의 올해 수주 목표는
84억 달러로, 지난해보다 18% 늘었습니다.
  • 삼성중공업, 올해 첫 수주...3천6백억 원 규모
    • 입력 2020-03-09 08:59:26
    창원
삼성중공업이
아시아 지역 선주사로부터
셔틀 탱커 3척을
3천6백억 원에 수주하며,
올해 첫 수주를 시작했습니다.
이번 선박 인도는
오는 2022년 7월까지로,
삼성중공업은 해양 플랜트에서
원유를 실어 나르는 셔틀 탱커 분야에서
시장 점유율 45%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삼성중공업의 올해 수주 목표는
84억 달러로, 지난해보다 18% 늘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