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화천 익명 주민 코로나19 고통 나누고 싶다며 100만원 기부
입력 2020.03.09 (09:37) 수정 2020.03.09 (10:15) 뉴스광장(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화천의 한 지역 주민이 익명으로 100만 원을 기부했습니다.

화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6일 밤 10시쯤 신분을 밝히지 않은 한 주민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과 고통을 나누고 싶다며 사내파출소 입구에 현금 100만 원과 편지가 든 봉투를 놓고 갔습니다.

경찰은 기부자 뜻에 따라 기부금을 지역 복지단체에 전달할 예정입니다.
  • 화천 익명 주민 코로나19 고통 나누고 싶다며 100만원 기부
    • 입력 2020-03-09 09:37:13
    • 수정2020-03-09 10:15:09
    뉴스광장(춘천)
화천의 한 지역 주민이 익명으로 100만 원을 기부했습니다.

화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6일 밤 10시쯤 신분을 밝히지 않은 한 주민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과 고통을 나누고 싶다며 사내파출소 입구에 현금 100만 원과 편지가 든 봉투를 놓고 갔습니다.

경찰은 기부자 뜻에 따라 기부금을 지역 복지단체에 전달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