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군인권센터 “육군 1사단 예하 대대장, 코로나19 성금 강요”
입력 2020.03.09 (10:23) 수정 2020.03.09 (10:48) 사회
육군 대대장이 초급 간부와 병사들에게 코로나19 성금을 강요하고, 모금액까지 할당했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군인권센터는 오늘(9일) "육군 1사단 장병들과 진행한 인권침해 상담을 통해 1사단 예하 대대에서 모금 강요가 발생한 사실을 인지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6일 육군은 대구·경북지역 주민들에게 자율적으로 모금한 성금이라며 7억 6천만 원을 전달했습니다.

군인권센터는 "한 중대에서는 간부들이 십시일반 돈을 모아 성금 15만 원을 모았는데, 대대장이 다른 중대와 금액 수준을 맞춰 오라, 개인주의가 왜 이렇게 심하냐고 질책해 2차, 3차 모금을 해야 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이 중대에서) 병사들까지 동원돼 90만 원의 금액을 맞출 수 있었고, 이 과정에서 동료나 가족에게 돈을 빌려 납부하는 경우까지 있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모금 진행 시 하달된 공문을 보면 연말정산 기부금 납부로 조치하길 희망하는 간부에 한해 엑셀 파일에 소속, 성명, 납부금액을 정리해 제출하게 했는데, 해당 부대에서는 간부와 병사 모두 누가 얼마나 냈는지 의무적으로 정리해 제출하게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군인권센터는 "일부 부대 부대장들이 보여주기식 행정으로 상부에 잘 보이려고 장병들의 얼마 되지 않는 급여를 강제로 갹출하는 사태가 발생해 유감스럽다"며 "국방부는 예하 개별 부대에서 모금해 성금으로 지출하는 행위를 전면 재검토하고 해당 부대장에게 엄중히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군인권센터 “육군 1사단 예하 대대장, 코로나19 성금 강요”
    • 입력 2020-03-09 10:23:13
    • 수정2020-03-09 10:48:11
    사회
육군 대대장이 초급 간부와 병사들에게 코로나19 성금을 강요하고, 모금액까지 할당했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군인권센터는 오늘(9일) "육군 1사단 장병들과 진행한 인권침해 상담을 통해 1사단 예하 대대에서 모금 강요가 발생한 사실을 인지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6일 육군은 대구·경북지역 주민들에게 자율적으로 모금한 성금이라며 7억 6천만 원을 전달했습니다.

군인권센터는 "한 중대에서는 간부들이 십시일반 돈을 모아 성금 15만 원을 모았는데, 대대장이 다른 중대와 금액 수준을 맞춰 오라, 개인주의가 왜 이렇게 심하냐고 질책해 2차, 3차 모금을 해야 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이 중대에서) 병사들까지 동원돼 90만 원의 금액을 맞출 수 있었고, 이 과정에서 동료나 가족에게 돈을 빌려 납부하는 경우까지 있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모금 진행 시 하달된 공문을 보면 연말정산 기부금 납부로 조치하길 희망하는 간부에 한해 엑셀 파일에 소속, 성명, 납부금액을 정리해 제출하게 했는데, 해당 부대에서는 간부와 병사 모두 누가 얼마나 냈는지 의무적으로 정리해 제출하게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군인권센터는 "일부 부대 부대장들이 보여주기식 행정으로 상부에 잘 보이려고 장병들의 얼마 되지 않는 급여를 강제로 갹출하는 사태가 발생해 유감스럽다"며 "국방부는 예하 개별 부대에서 모금해 성금으로 지출하는 행위를 전면 재검토하고 해당 부대장에게 엄중히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