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긴급 금융상황 점검 회의 개최 “기관투자자 역할 중요”
입력 2020.03.09 (17:36) 수정 2020.03.09 (17:47) 경제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금융시장의 변동성이 커지자 금융당국이 시장 안정을 위한 기관투자자의 역할을 강조했습니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오늘(9일) 오후 김태현 금융위 사무처장 주재로 '코로나19 금융 상황 점검회의'를 열었습니다.

참석자들은 회의에서 코로나19의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민관이 노력을 기울이는 만큼 주식시장에서 시장 안전판으로서 기관투자자의 적극적인 역할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언급했습니다.

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 우려에 유가 폭락까지 더해지며 오늘 금융시장은 크게 출렁였습니다.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4.19% 급락한 1,954.77로 마감했고,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보다 11.9원 급등한 달러당 1,204.2원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관련 기관들은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한 금융시장 상황을 엄중히 인식하고, 시장 상황을 면밀히 점검하기로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긴급 금융상황 점검 회의 개최 “기관투자자 역할 중요”
    • 입력 2020-03-09 17:36:43
    • 수정2020-03-09 17:47:27
    경제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금융시장의 변동성이 커지자 금융당국이 시장 안정을 위한 기관투자자의 역할을 강조했습니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오늘(9일) 오후 김태현 금융위 사무처장 주재로 '코로나19 금융 상황 점검회의'를 열었습니다.

참석자들은 회의에서 코로나19의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민관이 노력을 기울이는 만큼 주식시장에서 시장 안전판으로서 기관투자자의 적극적인 역할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언급했습니다.

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 우려에 유가 폭락까지 더해지며 오늘 금융시장은 크게 출렁였습니다.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4.19% 급락한 1,954.77로 마감했고,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보다 11.9원 급등한 달러당 1,204.2원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관련 기관들은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한 금융시장 상황을 엄중히 인식하고, 시장 상황을 면밀히 점검하기로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