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대담] 교육부, 학원가에 휴원 권고…학원가는 개원
입력 2020.03.09 (19:55) 수정 2020.03.10 (15:57) 뉴스7(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 차원에서  교육당국이 개학일정을오는 23일까지로 연기했습니다.

개학연기 기간, 학원가에도 적극 휴원 할 것을 권고했지만 학원들은 운영난을 호소하며 휴원을 철회하고 나섰습니다.

그래서 오늘 이슈대담에선 경남 학원가들의 상황과 휴원에 동참할 수 없는 이유, 그렇다면 앞으로의 계획은 어떤지에 대해 이야기 나눠봅니다.

한국학원총연합회 경상남도지회 조문실 회장 스튜디오에 나와 계십니다. 반갑습니다.

[앵커] 

현재 경남 학원들의 휴업률은 어느 정도입니까, 지난달 말과 비교해 어느 정도 차이가 있습니까?

교육부의 지침에 따라 초, 중, 고등학교가 오는 3월 23일까지 추가로 개학연기가 됐잖습니까, 학원가에도 휴원을 권고 했지만 철회하셨죠? 

그 이유를 어떻게 볼 수 있을까요?

학원 개강 소식에 학부모와 학생들의 반응은 어떻습니까?

그런데 얼마 전 부산의 한 학원에서는 학생, 학부모, 학원선생, 학원장 등 5명이 확진환자로 판명이 났었습니다. 

학원을 통한 감염우려가 있는 상황에서 휴원 연장이 더 필요한 건 아닐까 합니다.

어떻습니까?

아무래도 학원은 학교보다 더 비좁은 공간에서 학생들이 머물러야 되는 상황인데요. 

학원 개원과 함께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서 소독, 방역도 철저히 해야 할 것 같습니다. 

계획이나 대책이 있습니까?

현재 교육부에서는 지도를 강화해 학원 휴원을 유도하겠다는 입장인데, 여기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대형 학원이 아닌 이상 대부분의 학원이 영세자영업자인 경우가 많은데요. 

그러다 보니 정부가 휴원을 강제하기만 할 것이 아니라 학원의 지원책도 마련해줘야 하는 것 아니냐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습니다.

어떤 지원책이 필요하다고 보십니까?

끝으로 교육당국이나 학부모, 학생에게 하고 싶은 말씀이 있다면 전해주시죠. 

네, 여기까지 듣도록 하겠습니다.

지금까지 한국학원총연합회 경상남도지회 조문실 회장과 얘기 나눴습니다. 

감사합니다.
  • [이슈 대담] 교육부, 학원가에 휴원 권고…학원가는 개원
    • 입력 2020-03-09 19:55:25
    • 수정2020-03-10 15:57:22
    뉴스7(창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 차원에서  교육당국이 개학일정을오는 23일까지로 연기했습니다.

개학연기 기간, 학원가에도 적극 휴원 할 것을 권고했지만 학원들은 운영난을 호소하며 휴원을 철회하고 나섰습니다.

그래서 오늘 이슈대담에선 경남 학원가들의 상황과 휴원에 동참할 수 없는 이유, 그렇다면 앞으로의 계획은 어떤지에 대해 이야기 나눠봅니다.

한국학원총연합회 경상남도지회 조문실 회장 스튜디오에 나와 계십니다. 반갑습니다.

[앵커] 

현재 경남 학원들의 휴업률은 어느 정도입니까, 지난달 말과 비교해 어느 정도 차이가 있습니까?

교육부의 지침에 따라 초, 중, 고등학교가 오는 3월 23일까지 추가로 개학연기가 됐잖습니까, 학원가에도 휴원을 권고 했지만 철회하셨죠? 

그 이유를 어떻게 볼 수 있을까요?

학원 개강 소식에 학부모와 학생들의 반응은 어떻습니까?

그런데 얼마 전 부산의 한 학원에서는 학생, 학부모, 학원선생, 학원장 등 5명이 확진환자로 판명이 났었습니다. 

학원을 통한 감염우려가 있는 상황에서 휴원 연장이 더 필요한 건 아닐까 합니다.

어떻습니까?

아무래도 학원은 학교보다 더 비좁은 공간에서 학생들이 머물러야 되는 상황인데요. 

학원 개원과 함께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서 소독, 방역도 철저히 해야 할 것 같습니다. 

계획이나 대책이 있습니까?

현재 교육부에서는 지도를 강화해 학원 휴원을 유도하겠다는 입장인데, 여기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대형 학원이 아닌 이상 대부분의 학원이 영세자영업자인 경우가 많은데요. 

그러다 보니 정부가 휴원을 강제하기만 할 것이 아니라 학원의 지원책도 마련해줘야 하는 것 아니냐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습니다.

어떤 지원책이 필요하다고 보십니까?

끝으로 교육당국이나 학부모, 학생에게 하고 싶은 말씀이 있다면 전해주시죠. 

네, 여기까지 듣도록 하겠습니다.

지금까지 한국학원총연합회 경상남도지회 조문실 회장과 얘기 나눴습니다. 

감사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