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경화, 사우디 외교장관과 통화…한국인 입국금지에 “깊은 유감”
입력 2020.03.09 (20:50) 정치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9일 파이살 빈 파르한 알 사우드 사우디아라비아 외교부 장관과 통화하고 한국 국민에 대한 입국금지에 깊은 유감을 표했다고 외교부가 밝혔습니다.

사우디아라비아는 지난달 27일 거주증 소지자 외 한국인 입국을 금지했다가 다음날 관광비자 소지자만 막는 방향으로 조치를 완화했었지만, 어제(8일) 다시 모든 한국인의 입국을 금지하는조치를 발표했습니다.

강 장관은 파이살 장관에게 한국 정부가 높은 수준의 검진 역량과 신속하고 투명한 정보 공개, 과학적 차단책 시행을 통해 전염병에 총력 대응하고 있음을 강조했습니다.

아울러 한국 기업들이 주요 인프라 사업에 참여하며 사우디 경제 발전에 크게 기여하는 만큼, 기업인들의 사우디아라비아 입국에 불편이 없도록 결정을 재고해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파이살 장관은 강 장관의 설명에 사의를 표하고, 입국 금지는 사우디 내 확진자 증가에 따른 불가피한 조치였음을 설명했다고 외교부는 밝혔습니다.

외교부는 또 파이살 장관이 한국 기업인들에 대해서는 특별히 입국금지 조치를 완화하는 방안을 관계부처와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다고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강경화, 사우디 외교장관과 통화…한국인 입국금지에 “깊은 유감”
    • 입력 2020-03-09 20:50:10
    정치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9일 파이살 빈 파르한 알 사우드 사우디아라비아 외교부 장관과 통화하고 한국 국민에 대한 입국금지에 깊은 유감을 표했다고 외교부가 밝혔습니다.

사우디아라비아는 지난달 27일 거주증 소지자 외 한국인 입국을 금지했다가 다음날 관광비자 소지자만 막는 방향으로 조치를 완화했었지만, 어제(8일) 다시 모든 한국인의 입국을 금지하는조치를 발표했습니다.

강 장관은 파이살 장관에게 한국 정부가 높은 수준의 검진 역량과 신속하고 투명한 정보 공개, 과학적 차단책 시행을 통해 전염병에 총력 대응하고 있음을 강조했습니다.

아울러 한국 기업들이 주요 인프라 사업에 참여하며 사우디 경제 발전에 크게 기여하는 만큼, 기업인들의 사우디아라비아 입국에 불편이 없도록 결정을 재고해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파이살 장관은 강 장관의 설명에 사의를 표하고, 입국 금지는 사우디 내 확진자 증가에 따른 불가피한 조치였음을 설명했다고 외교부는 밝혔습니다.

외교부는 또 파이살 장관이 한국 기업인들에 대해서는 특별히 입국금지 조치를 완화하는 방안을 관계부처와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다고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