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뉴스] 해외로부터 환자 추가 유입 잇따라…정부, 특별입국절차 확대
입력 2020.03.09 (22:04) 자막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기도 수원시의 17번째 확진자는 권선구에 거주하는 24살 남성입니다.

3주간 이탈리아 등 유럽을 다녀온 지 이틀 만에, 목이 아파 보건소를 찾았다가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우태옥/수원시 권선구보건소 보건행정과장 : "가족분들이 지금 밀접 접촉한 상태이기 때문에 오늘 오전에 검체를 받은 상태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상태이고."]

그제 서울 은평구에서도 열흘간 프랑스와 스페인을 다녀온 33세 남성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지난달, 이탈리아 밀라노의 패션 행사에 다녀온 2명도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중국과 일본, 싱가포르 등 아시아를 넘어 유럽에서 감염된 것으로 의심되는 확진자까지 나오자, 정부는 국외 유입을 막는 조치를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우선 이탈리아와 이란 등 코로나19 확산 속도가 빠른 일부 국가가 대상입니다.

중국 전역과 홍콩, 마카오와 일본발 입국자를 대상으로 적용 중인 '특별입국절차'를 이들 나라에도 확대한다는 계획입니다.

중국 후베이성 체류자를 대상으로 한 '입국 금지' 형태보다는 완화된 대응 방식입니다.

[김강립/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 : "무조건적인 빗장을 걸어 닫는 이러한 식의 조치보다 실제 위험성을 객관적으로 평가하고 그 위험에 비례해 합리적인 방안을 적용하고 있다라는 것이."]

지금이라도 입국 금지 등 더 확실히 통제해야 한다는 전문가 의견도 있습니다.

[김우주/고려대구로병원 감염내과 교수 : "상황을 낙관적으로 보고 있는 것 같다는 점에서 우려스러워요. 할 수 있는 한 최대한의 자원을 동원해서 막을 수 있는 건 막아야 된다."]

하지만 교역 상황을 고려해 신중히 결정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많아 정부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범주입니다.
  • [자막뉴스] 해외로부터 환자 추가 유입 잇따라…정부, 특별입국절차 확대
    • 입력 2020-03-09 22:04:16
    자막뉴스
경기도 수원시의 17번째 확진자는 권선구에 거주하는 24살 남성입니다.

3주간 이탈리아 등 유럽을 다녀온 지 이틀 만에, 목이 아파 보건소를 찾았다가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우태옥/수원시 권선구보건소 보건행정과장 : "가족분들이 지금 밀접 접촉한 상태이기 때문에 오늘 오전에 검체를 받은 상태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상태이고."]

그제 서울 은평구에서도 열흘간 프랑스와 스페인을 다녀온 33세 남성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지난달, 이탈리아 밀라노의 패션 행사에 다녀온 2명도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중국과 일본, 싱가포르 등 아시아를 넘어 유럽에서 감염된 것으로 의심되는 확진자까지 나오자, 정부는 국외 유입을 막는 조치를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우선 이탈리아와 이란 등 코로나19 확산 속도가 빠른 일부 국가가 대상입니다.

중국 전역과 홍콩, 마카오와 일본발 입국자를 대상으로 적용 중인 '특별입국절차'를 이들 나라에도 확대한다는 계획입니다.

중국 후베이성 체류자를 대상으로 한 '입국 금지' 형태보다는 완화된 대응 방식입니다.

[김강립/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 : "무조건적인 빗장을 걸어 닫는 이러한 식의 조치보다 실제 위험성을 객관적으로 평가하고 그 위험에 비례해 합리적인 방안을 적용하고 있다라는 것이."]

지금이라도 입국 금지 등 더 확실히 통제해야 한다는 전문가 의견도 있습니다.

[김우주/고려대구로병원 감염내과 교수 : "상황을 낙관적으로 보고 있는 것 같다는 점에서 우려스러워요. 할 수 있는 한 최대한의 자원을 동원해서 막을 수 있는 건 막아야 된다."]

하지만 교역 상황을 고려해 신중히 결정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많아 정부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범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