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대학교병원에 물품 지원 등 시민 온정 이어져
입력 2020.03.09 (13:50) 수정 2020.03.10 (19:42) 뉴스광장(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 지역에서 유일하게 국가지정격리병상이 있는 울산대병원에 시민들의 온정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울산대병원은 의료진을 위해 써달라며 시민과 기업체 등에서 보내온 생수와 컵라면 등 각종 자발적 물품 지원이 계속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간호사 발전기금 등 기부금을 내고 싶다는 전화 문의도 줄을 잇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 울산대학교병원에 물품 지원 등 시민 온정 이어져
    • 입력 2020-03-10 19:40:45
    • 수정2020-03-10 19:42:41
    뉴스광장(울산)
울산 지역에서 유일하게 국가지정격리병상이 있는 울산대병원에 시민들의 온정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울산대병원은 의료진을 위해 써달라며 시민과 기업체 등에서 보내온 생수와 컵라면 등 각종 자발적 물품 지원이 계속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간호사 발전기금 등 기부금을 내고 싶다는 전화 문의도 줄을 잇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