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음성군 종이공장 화재 재산피해 7억원
입력 2020.03.14 (05:28) 수정 2020.03.14 (05:30) 사회
오늘 새벽 1시쯤 충북 음성군 금왕읍에 있는 종이박스 공장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2천 7백여 제곱미터의 공장 내부를 모두 태우고 3시간 40분만에 꺼졌습니다.

사고당시 공장안에 근무자가 없어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7억원대의 재산피해를 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충북 음성군 종이공장 화재 재산피해 7억원
    • 입력 2020-03-14 05:28:52
    • 수정2020-03-14 05:30:11
    사회
오늘 새벽 1시쯤 충북 음성군 금왕읍에 있는 종이박스 공장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2천 7백여 제곱미터의 공장 내부를 모두 태우고 3시간 40분만에 꺼졌습니다.

사고당시 공장안에 근무자가 없어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7억원대의 재산피해를 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