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코로나19 확진받았던 석현준 회복세…“열 거의 다 내려”
입력 2020.03.18 (08:19)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감염됐던 축구선수 석현준(29·트루아)이 회복세를 보인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프랑스 매체 레스트 에클레어는 18일(한국시간) "트루아 팀닥터 진단 결과, 석현준의 몸 상태가 나아지고 있다"고 보도했다.

팀닥터 필리프 뷰리는 "석현준이 코로나19 확진 뒤 잘 지내왔으며, 현재 열이 거의 내렸다"면서 "하루 두 번씩 석현준의 상태를 확인하고 있으며 입원이 필요한 상태가 아니다"라고 전했다.

석현준은 앞서 지난 13일(현지시간)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에서 나온 첫 확진 사례였고, 한국인 프로축구 선수 가운데서도 처음이었다.

한편, 트루아에 2명의 유증상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뷰리는 "2명이 코로나19 증상을 보이나 아직 진단검사를 하지는 않았다"고 말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코로나19 확진받았던 석현준 회복세…“열 거의 다 내려”
    • 입력 2020-03-18 08:19:17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감염됐던 축구선수 석현준(29·트루아)이 회복세를 보인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프랑스 매체 레스트 에클레어는 18일(한국시간) "트루아 팀닥터 진단 결과, 석현준의 몸 상태가 나아지고 있다"고 보도했다.

팀닥터 필리프 뷰리는 "석현준이 코로나19 확진 뒤 잘 지내왔으며, 현재 열이 거의 내렸다"면서 "하루 두 번씩 석현준의 상태를 확인하고 있으며 입원이 필요한 상태가 아니다"라고 전했다.

석현준은 앞서 지난 13일(현지시간)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에서 나온 첫 확진 사례였고, 한국인 프로축구 선수 가운데서도 처음이었다.

한편, 트루아에 2명의 유증상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뷰리는 "2명이 코로나19 증상을 보이나 아직 진단검사를 하지는 않았다"고 말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