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Talk] 95년 전통 컨트리뮤직 쇼, 52년 만에 청중 없이 진행
입력 2020.03.18 (10:53) 수정 2020.03.18 (11:07)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국 테네시주 내슈빌의 대표 컨트리뮤직 라이브쇼 '그랜드 올 오프리'가 52년 만에 처음으로 청중 없이 진행됐습니다.

지난 토요일, 객석을 텅 비우고 진행된 4,915회 공연은 팬들을 위해 온라인으로 생중계됐습니다.

1925년 첫선을 보인 이 쇼가 취소된 적은 지금까지 단 한 번이었다고 하는데요.

1968년 마틴 루터 킹 목사의 암살 사건으로 소요사태가 일어나자 야간 통행금지 조처가 내려져 공연이 일시 중단된 적이 있습니다.
  • [지구촌 Talk] 95년 전통 컨트리뮤직 쇼, 52년 만에 청중 없이 진행
    • 입력 2020-03-18 11:01:00
    • 수정2020-03-18 11:07:42
    지구촌뉴스
미국 테네시주 내슈빌의 대표 컨트리뮤직 라이브쇼 '그랜드 올 오프리'가 52년 만에 처음으로 청중 없이 진행됐습니다.

지난 토요일, 객석을 텅 비우고 진행된 4,915회 공연은 팬들을 위해 온라인으로 생중계됐습니다.

1925년 첫선을 보인 이 쇼가 취소된 적은 지금까지 단 한 번이었다고 하는데요.

1968년 마틴 루터 킹 목사의 암살 사건으로 소요사태가 일어나자 야간 통행금지 조처가 내려져 공연이 일시 중단된 적이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