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새로 나온 책] 인류를 위협한 전염병들 ‘질병이 바꾼 세계의 역사’ 외
입력 2020.03.23 (07:39) 수정 2020.03.23 (08:38)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새로 나온 책] 인류를 위협한 전염병들 ‘질병이 바꾼 세계의 역사’ 외
동영상영역 끝
[앵커]

코로나19가 빠르게 퍼져나가면서 세계 각국이 몸살을 앓고 있죠.

그러다 보니 요즘 서점가에서도 인류의 생존에 큰 위협이 된 갖가지 전염병의 역사를 돌아본 책이 속속 출간돼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이 밖에 새로 나온 책들을 김석 기자가 소개해 드립니다.

[리포트]

14세기 중반 유럽 인구의 30%를 죽음으로 몰아간 치명적인 역병 '페스트'.

괴테와 모차르트도 앓았다는 천연두는 우리나라에서도 '마마'로 불리는 끔찍한 질병이었습니다.

하지만 인류 역사상 가장 많은 인명을 앗아간 병은 바로 '결핵'이었습니다.

인류 문명의 향방을 바꾼 전염병의 역사를 들여다본 책 두 권이 나란히 출간됐습니다.

현직 의사가 쓴 이 책은 인류를 위협한 갖가지 전염병과 알렉산더 대왕부터 히틀러까지 최고 권력자들이 앓은 질병의 역사를 진지하게 돌아봅니다.

그런가 하면 이 책에선 세계사를 바꾼 13가지 전염병이 언제, 어떻게 생겨났는지, 인류가 전염병을 어떻게 극복했는지 신랄하고 경쾌하게 풀어냈습니다.

코로나 사태의 진원지로 지목된 중국.

하지만 우리는 중국에 대해 얼마나 알고 있을까.

중국이라는 나라의 실체는 과연 무엇인가.

판화와 그림, 포스터, 영화까지 다양한 이미지를 통해 오늘날의 중국을 입체적이고 다층적으로 들여다 봤습니다.

끊임없이 변화하는 중국 사회의 실상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기록의 나라 조선에서 날마다 자기 삶을 꼼꼼히 적어나간 조선시대 유생들의 일기에서 길어 올린 흥미진진한 일상사입니다.

소소한 삶의 지혜부터 백성들을 괴롭힌 갑질과 횡포, 신분을 가리지 않은 전염병의 공포까지 옛사람들의 희로애락이 생생하게 담겼습니다.

KBS 뉴스 김석입니다.
  • [새로 나온 책] 인류를 위협한 전염병들 ‘질병이 바꾼 세계의 역사’ 외
    • 입력 2020.03.23 (07:39)
    • 수정 2020.03.23 (08:38)
    뉴스광장
[새로 나온 책] 인류를 위협한 전염병들 ‘질병이 바꾼 세계의 역사’ 외
[앵커]

코로나19가 빠르게 퍼져나가면서 세계 각국이 몸살을 앓고 있죠.

그러다 보니 요즘 서점가에서도 인류의 생존에 큰 위협이 된 갖가지 전염병의 역사를 돌아본 책이 속속 출간돼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이 밖에 새로 나온 책들을 김석 기자가 소개해 드립니다.

[리포트]

14세기 중반 유럽 인구의 30%를 죽음으로 몰아간 치명적인 역병 '페스트'.

괴테와 모차르트도 앓았다는 천연두는 우리나라에서도 '마마'로 불리는 끔찍한 질병이었습니다.

하지만 인류 역사상 가장 많은 인명을 앗아간 병은 바로 '결핵'이었습니다.

인류 문명의 향방을 바꾼 전염병의 역사를 들여다본 책 두 권이 나란히 출간됐습니다.

현직 의사가 쓴 이 책은 인류를 위협한 갖가지 전염병과 알렉산더 대왕부터 히틀러까지 최고 권력자들이 앓은 질병의 역사를 진지하게 돌아봅니다.

그런가 하면 이 책에선 세계사를 바꾼 13가지 전염병이 언제, 어떻게 생겨났는지, 인류가 전염병을 어떻게 극복했는지 신랄하고 경쾌하게 풀어냈습니다.

코로나 사태의 진원지로 지목된 중국.

하지만 우리는 중국에 대해 얼마나 알고 있을까.

중국이라는 나라의 실체는 과연 무엇인가.

판화와 그림, 포스터, 영화까지 다양한 이미지를 통해 오늘날의 중국을 입체적이고 다층적으로 들여다 봤습니다.

끊임없이 변화하는 중국 사회의 실상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기록의 나라 조선에서 날마다 자기 삶을 꼼꼼히 적어나간 조선시대 유생들의 일기에서 길어 올린 흥미진진한 일상사입니다.

소소한 삶의 지혜부터 백성들을 괴롭힌 갑질과 횡포, 신분을 가리지 않은 전염병의 공포까지 옛사람들의 희로애락이 생생하게 담겼습니다.

KBS 뉴스 김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