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전아동체협 “N번방 사건 관련자 엄정 처벌해야”
입력 2020.03.27 (09:36) 수정 2020.03.27 (09:36) 뉴스광장(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대전본부 등 대전지역 11개 아동보호단체 단체장들은 오늘(광장:어제) 대전시 중촌동 '대전 아동보호전문기관' 앞에서 집회를 열어 이른바 'N번방 사건' 관련자들을 엄정히 처벌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이들은 아동을 대상으로 한 신종 디지털 범죄의 생산자는 물론 유통한 사람도 강력히 처벌해야 이런일이 다시는 발생하지 않을 것이라며 관련자 엄벌과 아동범죄에 대한 양형 기준 강화를 요구했습니다.
  • 대전아동체협 “N번방 사건 관련자 엄정 처벌해야”
    • 입력 2020-03-27 09:36:33
    • 수정2020-03-27 09:36:35
    뉴스광장(대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대전본부 등 대전지역 11개 아동보호단체 단체장들은 오늘(광장:어제) 대전시 중촌동 '대전 아동보호전문기관' 앞에서 집회를 열어 이른바 'N번방 사건' 관련자들을 엄정히 처벌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이들은 아동을 대상으로 한 신종 디지털 범죄의 생산자는 물론 유통한 사람도 강력히 처벌해야 이런일이 다시는 발생하지 않을 것이라며 관련자 엄벌과 아동범죄에 대한 양형 기준 강화를 요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