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갑질 등 의혹 교육지원청 공무원 직위해제
입력 2020.03.27 (09:56) 수정 2020.03.27 (09:56) 뉴스광장(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직장 내 '갑질'과 성희롱 등 혐의로 조사를 받아온 충북 모 교육지원청 소속 공무원 A 씨가 직위해제됐습니다.

충청북도교육청은 어제 이 같이 결정한데 이어 다음달 중 징계위원회를 열어 A 씨에 대한 최종 처벌수위를 확정할 계획입니다.

A 씨는 다수 직원들에게 술자리를 강요하고 출퇴근 차량운행 등 사적노무 지시, 신체접촉을 포함한 언어적 성희롱 등을 한 혐의로 지난달부터 충북교육청 갑질신고센터의 조사를 받아왔습니다.
  • 갑질 등 의혹 교육지원청 공무원 직위해제
    • 입력 2020-03-27 09:56:07
    • 수정2020-03-27 09:56:08
    뉴스광장(청주)
직장 내 '갑질'과 성희롱 등 혐의로 조사를 받아온 충북 모 교육지원청 소속 공무원 A 씨가 직위해제됐습니다.

충청북도교육청은 어제 이 같이 결정한데 이어 다음달 중 징계위원회를 열어 A 씨에 대한 최종 처벌수위를 확정할 계획입니다.

A 씨는 다수 직원들에게 술자리를 강요하고 출퇴근 차량운행 등 사적노무 지시, 신체접촉을 포함한 언어적 성희롱 등을 한 혐의로 지난달부터 충북교육청 갑질신고센터의 조사를 받아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