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퇴원 닷새만에 코로나19 재확진…울산 첫 사례
입력 2020.03.27 (19:34) 수정 2020.03.27 (19:34) 뉴스7(울산)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했던 울산의 7번째 확진자가 닷새만에 재확진을 받았습니다.

울산시는 요양병원 치료사인 7번 확진자가 지난 22일 퇴원해 집에서 쉬고 있던 중 가래 등의 증상이 나타나 보건소에 자진 신고했고, 검사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이 확진자는 두차례 코로나19 검체 검사에서 모두 음성으로 확인돼 완치판정을 받았으나 몸속에 남아있던 극소량의 바이러스가 재발한 것으로 울산시는 보고 있습니다.
  • 퇴원 닷새만에 코로나19 재확진…울산 첫 사례
    • 입력 2020-03-27 19:34:18
    • 수정2020-03-27 19:34:20
    뉴스7(울산)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했던 울산의 7번째 확진자가 닷새만에 재확진을 받았습니다.

울산시는 요양병원 치료사인 7번 확진자가 지난 22일 퇴원해 집에서 쉬고 있던 중 가래 등의 증상이 나타나 보건소에 자진 신고했고, 검사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이 확진자는 두차례 코로나19 검체 검사에서 모두 음성으로 확인돼 완치판정을 받았으나 몸속에 남아있던 극소량의 바이러스가 재발한 것으로 울산시는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