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리투아니아, 코로나 장비 구입 타진…문대통령 “도움주도록 검토”
입력 2020.03.27 (21:11) 정치
문재인 대통령은 기타나스 나우세다 리투아니아 대통령 전화 통화를 하고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는 코로나19 사태를 극복하기 위한 양국 협력 방안 등을 논의했습니다.

청와대는 오늘(27일) 보도자료를 통해 나우세다 대통령이 한국 정부의 코로나19 대응 조치를 높이 평가하면서 "한국과의 보건 당국 및 전문가 간 협의 채널 개설 등을 통해 코로나19 대응 경험을 배우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고 전했습니다.

나우세다 대통령은 통화에서 한국의 코로나19 진단키트와 의료물품 구입에 관심을 표명했습니다.

이에 문 대통령은 "여력이 있는 대로 도움을 줄 수 있도록 검토하겠다"고 답했습니다.

아울러 "한국은 유럽보다 먼저 코로나19 확산을 겪으면서 방역 및 치료 과정에 많은 경험과 임상 자료를 갖고 있어, 이를 리투아니아 등 국제사회와 적극적으로 공유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어제 개최된 주요 20개국 특별화상정상회의에서 국가 간 이동과 무역에 불필요한 장애를 유발하지 않도록 국제 무역을 원활히 지속하는 방안을 두고 정상 간에 큰 틀의 합의가 있었다고 소개하기도 했습니다.

그러면서 향후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세계 경제가 위축되는 것을 막기 위해 국제 공조와 연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1991년 수교 이래 꾸준히 증가한 양국의 인적·경제적 교류가 내년 수교 30주년을 앞두고 코로나19 탓에 잠시 제동이 걸린 것 같아 안타깝다"고 말했고 나우세다 대통령은 지난해 10월 사적으로 방한했던 경험을 전하면서 "향후 기회가 닿는 대로 공식 방한하고 싶다"고 답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리투아니아, 코로나 장비 구입 타진…문대통령 “도움주도록 검토”
    • 입력 2020-03-27 21:11:31
    정치
문재인 대통령은 기타나스 나우세다 리투아니아 대통령 전화 통화를 하고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는 코로나19 사태를 극복하기 위한 양국 협력 방안 등을 논의했습니다.

청와대는 오늘(27일) 보도자료를 통해 나우세다 대통령이 한국 정부의 코로나19 대응 조치를 높이 평가하면서 "한국과의 보건 당국 및 전문가 간 협의 채널 개설 등을 통해 코로나19 대응 경험을 배우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고 전했습니다.

나우세다 대통령은 통화에서 한국의 코로나19 진단키트와 의료물품 구입에 관심을 표명했습니다.

이에 문 대통령은 "여력이 있는 대로 도움을 줄 수 있도록 검토하겠다"고 답했습니다.

아울러 "한국은 유럽보다 먼저 코로나19 확산을 겪으면서 방역 및 치료 과정에 많은 경험과 임상 자료를 갖고 있어, 이를 리투아니아 등 국제사회와 적극적으로 공유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어제 개최된 주요 20개국 특별화상정상회의에서 국가 간 이동과 무역에 불필요한 장애를 유발하지 않도록 국제 무역을 원활히 지속하는 방안을 두고 정상 간에 큰 틀의 합의가 있었다고 소개하기도 했습니다.

그러면서 향후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세계 경제가 위축되는 것을 막기 위해 국제 공조와 연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1991년 수교 이래 꾸준히 증가한 양국의 인적·경제적 교류가 내년 수교 30주년을 앞두고 코로나19 탓에 잠시 제동이 걸린 것 같아 안타깝다"고 말했고 나우세다 대통령은 지난해 10월 사적으로 방한했던 경험을 전하면서 "향후 기회가 닿는 대로 공식 방한하고 싶다"고 답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