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민중당 전북도당 “N번방 참여자 모두 엄중 처벌해야”
입력 2020.03.27 (22:23) 수정 2020.03.27 (23:12) 뉴스9(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민중당 전북도당은 '텔레그램 N번방' 참여자 모두를 엄중히 처벌하고,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을 비롯한 모든 가해자에게 법정 최고형을 구형할 것을 검찰에 촉구했습니다.

N번방 사태를 두고 일부 정부 관계자와 정치인들이 부적절한 발언을 하는 등 2차 가해를 하고 있다며, 정부와 해당 정당에 각각 파면과 제명을 요구했습니다.
  • 민중당 전북도당 “N번방 참여자 모두 엄중 처벌해야”
    • 입력 2020-03-27 22:23:19
    • 수정2020-03-27 23:12:22
    뉴스9(전주)
민중당 전북도당은 '텔레그램 N번방' 참여자 모두를 엄중히 처벌하고,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을 비롯한 모든 가해자에게 법정 최고형을 구형할 것을 검찰에 촉구했습니다.

N번방 사태를 두고 일부 정부 관계자와 정치인들이 부적절한 발언을 하는 등 2차 가해를 하고 있다며, 정부와 해당 정당에 각각 파면과 제명을 요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