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경, 복어독 중독 선원 2명 이송…1명 숨져
입력 2020.04.01 (09:16) 수정 2020.04.01 (09:18) 뉴스광장(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어제(31일) 오후 2시 반쯤  제주시 추자도 서쪽 16km 해상에서 전북 변산 선적 통발어선 선원 50살 김 모 씨와 52살 정 모 씨가 복어를 먹은 뒤 마비 증상을 보인다며 해경에 구조를 요청했습니다.

해경은 의식이 없는 김 씨를 먼저 헬기로 이송했지만 결국 숨졌습니다.
  • 해경, 복어독 중독 선원 2명 이송…1명 숨져
    • 입력 2020-04-01 09:16:15
    • 수정2020-04-01 09:18:11
    뉴스광장(제주)
어제(31일) 오후 2시 반쯤  제주시 추자도 서쪽 16km 해상에서 전북 변산 선적 통발어선 선원 50살 김 모 씨와 52살 정 모 씨가 복어를 먹은 뒤 마비 증상을 보인다며 해경에 구조를 요청했습니다.

해경은 의식이 없는 김 씨를 먼저 헬기로 이송했지만 결국 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