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제포커스] 기술보증기금, 코로나19 보증 2조 2,000억 원 규모 확대
입력 2020.04.01 (09:52) 수정 2020.04.01 (10:12) 뉴스광장(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기술보증기금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2조2천억 원 규모의 기술보증을 오늘(1일)부터 시행합니다.

또 오늘부터 만 55세 이상이면 주택연금에 가입할 수 있습니다.

한 주간의 경제소식 최재훈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기술보증기금은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중소기업·소상공인들의 자금애로를 해소하기 위해 추경과 자체재원을 통해 오늘부터 코로나19 관련 보증규모를 2조2,000억 원 수준까지 늘립니다.

추가경정예산을 통해 확보된 코로나19 특례보증 규모는 1,050억 원에서 9,050억원으로 지원대상 폭도 전 업종으로 확대합니다.

영세 중소·소상공인 전액보증도 3,000억 원 한도에서 시행하고 기업은행 초저금리 대출 협약보증도 1,800억 원에서 9,700억 원으로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또 4월부터 오는 6월 만기가 도래하는 5조8천억원 규모의 모든 보증도 전액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오늘부터 주택연금 가입연령을 만 60세 이상에서 만 55세 이상으로 낮춘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본인 또는 배우자 중 한 명이 만 55세에 도달해 주택연금에 가입할 경우 시가 5억원 주택은 월 77만원을 평생 동안 받게 됩니다.

이는 지난해 정부가 마련한 ‘노후대비 자산형성 지원을 위한 사적연금 활성화 방안'의 후속 조치로, 지난달 주택연금 가입연령을 정하고 있는 공사법 시행령이 개정됐습니다.

한국은행 부산본부가 부산지역 554개 기업을 대상으로 조사한 부산지역 기업경기 조사결과, 지난달 제조업 업황 기업경기실사지수 즉 BSI는 57로 전월 65대비 8p나 하락했으며 업황전망 BSI도 51로 전월보다 21p나 떨어졌습니다.

비제조업 업황 BSI 또한 41로 전월 보다 10p 하락했고 업황전망 BSI도 39로 전월대비 14p나 떨어졌습니다.

경제포커스 최재훈입니다.
  • [경제포커스] 기술보증기금, 코로나19 보증 2조 2,000억 원 규모 확대
    • 입력 2020-04-01 09:52:08
    • 수정2020-04-01 10:12:00
    뉴스광장(부산)
[앵커]

기술보증기금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2조2천억 원 규모의 기술보증을 오늘(1일)부터 시행합니다.

또 오늘부터 만 55세 이상이면 주택연금에 가입할 수 있습니다.

한 주간의 경제소식 최재훈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기술보증기금은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중소기업·소상공인들의 자금애로를 해소하기 위해 추경과 자체재원을 통해 오늘부터 코로나19 관련 보증규모를 2조2,000억 원 수준까지 늘립니다.

추가경정예산을 통해 확보된 코로나19 특례보증 규모는 1,050억 원에서 9,050억원으로 지원대상 폭도 전 업종으로 확대합니다.

영세 중소·소상공인 전액보증도 3,000억 원 한도에서 시행하고 기업은행 초저금리 대출 협약보증도 1,800억 원에서 9,700억 원으로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또 4월부터 오는 6월 만기가 도래하는 5조8천억원 규모의 모든 보증도 전액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오늘부터 주택연금 가입연령을 만 60세 이상에서 만 55세 이상으로 낮춘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본인 또는 배우자 중 한 명이 만 55세에 도달해 주택연금에 가입할 경우 시가 5억원 주택은 월 77만원을 평생 동안 받게 됩니다.

이는 지난해 정부가 마련한 ‘노후대비 자산형성 지원을 위한 사적연금 활성화 방안'의 후속 조치로, 지난달 주택연금 가입연령을 정하고 있는 공사법 시행령이 개정됐습니다.

한국은행 부산본부가 부산지역 554개 기업을 대상으로 조사한 부산지역 기업경기 조사결과, 지난달 제조업 업황 기업경기실사지수 즉 BSI는 57로 전월 65대비 8p나 하락했으며 업황전망 BSI도 51로 전월보다 21p나 떨어졌습니다.

비제조업 업황 BSI 또한 41로 전월 보다 10p 하락했고 업황전망 BSI도 39로 전월대비 14p나 떨어졌습니다.

경제포커스 최재훈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