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마스크’ 재외투표 시작…독일 교민들 ‘헌법소원 가처분 신청’
입력 2020.04.01 (19:16) 수정 2020.04.01 (19:28)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21대 총선을 위한 해외 거주 유권자 투표가 오늘부터 시작됐습니다.

하지만 코로나19 사태로 상당수 재외공관의 선거 사무가 중단되면서, 재외 선거인의 절반이 투표권을 행사할 수 없게 됐는데요.

독일 교민들은 이에 반발해 헌법소원과 가처분 신청을 냈습니다.

베이징에서 최영은 특파원이 전해왔습니다.

[리포트]

유권자도, 선거 관리 인원도 모두 마스크를 착용했습니다.

체온 측정에서 이상이 없는 유권자들은 투표소 안에서, 발열 등 이상 증세가 있다면 별도로 마련된 기표소에서 한 표를 행사하게 됩니다.

[오수민/중국 재외투표자 : "올해 20살이 돼서 첫 투표권을 가지고 해외에서 투표를 하게 돼 정말 의미가 있고 제 한 표가 우리나라에 좋은 영향을 끼쳤으면 좋겠습니다."]

오늘부터 엿새간 치러지는 해외 거주 유권자 투표.

하지만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중앙선관위는 뉴욕, LA, 프랑크푸르트, 영국, 프랑스, 이탈리아 등 86개 재외공관의 선거 사무를 중지하기로 했습니다.

이에 따라 17만 천여 명에 이르는 재외 선거인의 절반인 8만 5천여 명이 투표권을 행사할 수 없게 됐습니다.

[김희경/태국 재외투표자 : "아예 안 되는 국가들이 많은데 태국에서는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할 수 있게 돼서 다행이라 생각합니다."]

투표를 할 수 없게 된 독일 교민들은 재외 선거 업무를 중단한 것이 헌법에 위반된다며 헌법소원을 내고 결정의 효력을 정지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이유진/소송 참여 베를린 교민 : "참정권을 보장하기 위해 충분히 노력을 했는가, 얼마만큼 고민하고 대안을 찾기 위해서 노력했는가 하는 부분이 매우 부족했던 것 같고."]

재외 선거인 규모는 더 축소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선관위는 재외 투표 기간 중에도 코로나19 확산으로 투표 진행이 불가능한 지역이 나오면 추가로 선거 사무를 중지할 방침입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최영은입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마스크’ 재외투표 시작…독일 교민들 ‘헌법소원 가처분 신청’
    • 입력 2020-04-01 19:21:29
    • 수정2020-04-01 19:28:33
    뉴스 7
[앵커]

21대 총선을 위한 해외 거주 유권자 투표가 오늘부터 시작됐습니다.

하지만 코로나19 사태로 상당수 재외공관의 선거 사무가 중단되면서, 재외 선거인의 절반이 투표권을 행사할 수 없게 됐는데요.

독일 교민들은 이에 반발해 헌법소원과 가처분 신청을 냈습니다.

베이징에서 최영은 특파원이 전해왔습니다.

[리포트]

유권자도, 선거 관리 인원도 모두 마스크를 착용했습니다.

체온 측정에서 이상이 없는 유권자들은 투표소 안에서, 발열 등 이상 증세가 있다면 별도로 마련된 기표소에서 한 표를 행사하게 됩니다.

[오수민/중국 재외투표자 : "올해 20살이 돼서 첫 투표권을 가지고 해외에서 투표를 하게 돼 정말 의미가 있고 제 한 표가 우리나라에 좋은 영향을 끼쳤으면 좋겠습니다."]

오늘부터 엿새간 치러지는 해외 거주 유권자 투표.

하지만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중앙선관위는 뉴욕, LA, 프랑크푸르트, 영국, 프랑스, 이탈리아 등 86개 재외공관의 선거 사무를 중지하기로 했습니다.

이에 따라 17만 천여 명에 이르는 재외 선거인의 절반인 8만 5천여 명이 투표권을 행사할 수 없게 됐습니다.

[김희경/태국 재외투표자 : "아예 안 되는 국가들이 많은데 태국에서는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할 수 있게 돼서 다행이라 생각합니다."]

투표를 할 수 없게 된 독일 교민들은 재외 선거 업무를 중단한 것이 헌법에 위반된다며 헌법소원을 내고 결정의 효력을 정지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이유진/소송 참여 베를린 교민 : "참정권을 보장하기 위해 충분히 노력을 했는가, 얼마만큼 고민하고 대안을 찾기 위해서 노력했는가 하는 부분이 매우 부족했던 것 같고."]

재외 선거인 규모는 더 축소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선관위는 재외 투표 기간 중에도 코로나19 확산으로 투표 진행이 불가능한 지역이 나오면 추가로 선거 사무를 중지할 방침입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최영은입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