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해해양경찰청, 코로나19 틈탄 밀수 등 국제범죄 집중 단속
입력 2020.04.02 (10:11) 수정 2020.04.02 (10:11) 뉴스광장(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남해해양경찰청이 코로나19 확산을 틈타 관련 국제범죄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오는 6월까지 집중 단속을 실시합니다.

중점 단속 대상은 코로나19 방역물품을 불법으로 들여 오는 밀수입 등입니다.

남해해경청은 또 마약류 유통이나 외국인 노동자 인권침해에 대해서도 단속을 벌입니다.
  • 남해해양경찰청, 코로나19 틈탄 밀수 등 국제범죄 집중 단속
    • 입력 2020-04-02 10:11:54
    • 수정2020-04-02 10:11:57
    뉴스광장(부산)
남해해양경찰청이 코로나19 확산을 틈타 관련 국제범죄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오는 6월까지 집중 단속을 실시합니다.

중점 단속 대상은 코로나19 방역물품을 불법으로 들여 오는 밀수입 등입니다.

남해해경청은 또 마약류 유통이나 외국인 노동자 인권침해에 대해서도 단속을 벌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