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파나마 외출 2부제 시행…“여자는 월수금, 남자는 화목토”
입력 2020.04.02 (20:32) 수정 2020.04.02 (20:46)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중남미 파나마에서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성별에 따른 2부제 외출을 시행하기로 했습니다.

여성은 월·수·금, 남성은 화·목·토요일에만 외출이 가능해집니다.

외출의 목적은 생필품과 의약품 구입으로만 한정되며 일요일에는 남녀 모두 집 안에 머물러야 합니다.

파나마에서는 지금까지 코로나19에 1,300여 명이 감염됐고 32명이 사망해 중남미 지역에서 가장 심각한 상황입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파나마 외출 2부제 시행…“여자는 월수금, 남자는 화목토”
    • 입력 2020-04-02 20:32:08
    • 수정2020-04-02 20:46:03
    글로벌24
중남미 파나마에서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성별에 따른 2부제 외출을 시행하기로 했습니다.

여성은 월·수·금, 남성은 화·목·토요일에만 외출이 가능해집니다.

외출의 목적은 생필품과 의약품 구입으로만 한정되며 일요일에는 남녀 모두 집 안에 머물러야 합니다.

파나마에서는 지금까지 코로나19에 1,300여 명이 감염됐고 32명이 사망해 중남미 지역에서 가장 심각한 상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