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 교회 60% 부활절 예배…지자체, 방역 지침 점검
입력 2020.04.12 (22:09) 수정 2020.04.12 (22:09) 뉴스9(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부활절인 오늘 전북지역 교회의 60퍼센트가량이 현장 예배를 진행했습니다. 

전라북도는 시군과 합동으로 부활절 예배가 진행된 교회를 찾아 마스크 착용과 출입자 기록 작성 등 코로나19 방역 지침 준수 여부를 확인했습니다. 

전라북도는 앞서 오는 19일까지 다중이용시설 만 3천여 곳에 대해 운영 중단을 권고했습니다.
  • 전북 교회 60% 부활절 예배…지자체, 방역 지침 점검
    • 입력 2020-04-12 22:09:10
    • 수정2020-04-12 22:09:11
    뉴스9(전주)
부활절인 오늘 전북지역 교회의 60퍼센트가량이 현장 예배를 진행했습니다. 

전라북도는 시군과 합동으로 부활절 예배가 진행된 교회를 찾아 마스크 착용과 출입자 기록 작성 등 코로나19 방역 지침 준수 여부를 확인했습니다. 

전라북도는 앞서 오는 19일까지 다중이용시설 만 3천여 곳에 대해 운영 중단을 권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