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러 에너지장관 “전체 감산규모 최대 하루 2천만 배럴 이를 것”
입력 2020.04.14 (04:24) 수정 2020.04.14 (04:47) 국제
러시아 에너지부 장관이 "오는 5~6월 주요 산유국들의 전체 감산량이 하루 1500만~2천만 배럴에 이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석유수출국기구와 주요 산유국 협의체인 OPEC+의 감산 협상에 참여했던 알렉산드르 노박 에너지부 장관은 현지시간 13일 러시아의 TV 채널 '로시야1')과의 인터뷰에서 이 같이 밝혔습니다.

노박 장관은 OPEC+가 오는 5월부터 두 달 동안 하루 970만 배럴을 감산하기로 합의했지만, OPEC+에 속하지 않는 미국, 노르웨이와 다른 다수의 산유국들도 감산 의사를 밝혔다면서 산유국 전체의 실제 감산 규모는 이보다 훨씬 클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러 에너지장관 “전체 감산규모 최대 하루 2천만 배럴 이를 것”
    • 입력 2020-04-14 04:24:44
    • 수정2020-04-14 04:47:46
    국제
러시아 에너지부 장관이 "오는 5~6월 주요 산유국들의 전체 감산량이 하루 1500만~2천만 배럴에 이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석유수출국기구와 주요 산유국 협의체인 OPEC+의 감산 협상에 참여했던 알렉산드르 노박 에너지부 장관은 현지시간 13일 러시아의 TV 채널 '로시야1')과의 인터뷰에서 이 같이 밝혔습니다.

노박 장관은 OPEC+가 오는 5월부터 두 달 동안 하루 970만 배럴을 감산하기로 합의했지만, OPEC+에 속하지 않는 미국, 노르웨이와 다른 다수의 산유국들도 감산 의사를 밝혔다면서 산유국 전체의 실제 감산 규모는 이보다 훨씬 클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