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유엔세계식량계획, 코로나19로 국제적 기근 경고
입력 2020.04.14 (09:51) 수정 2020.04.14 (09:55)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유엔세계식량계획은 코로나19 대유행 때문에 국제적으로 대규모 기근이 발생할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리포트]

독일의 아스파라거스 재배 농가입니다.

코로나19에 따른 국경 폐쇄로 동유럽의 일꾼들이 입국을 하지 못해 올해 생산량이 줄어들 것을 걱정합니다.

특히 중동과 아프리카 등 식량난이 심각한 지역에서 식량 생산과 공급 차질이 우려됩니다.

[베티나/유엔세계식량계획 대변인 : "지구상에서 굶주리는 8천7백만 명을 어떻게 먹여야 할지 생각하면 밤에 잠이 오지 않습니다."]

또 코로나19로 각국의 학교가 폐쇄되면서 빈곤한 나라의 많은 어린이들이 학교 급식을 받지 못하고 있는데요.

유엔세계식량계획은 굶주리는 어린이들을 위해 음식 배달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유엔세계식량계획, 코로나19로 국제적 기근 경고
    • 입력 2020-04-14 09:51:32
    • 수정2020-04-14 09:55:48
    930뉴스
[앵커]

유엔세계식량계획은 코로나19 대유행 때문에 국제적으로 대규모 기근이 발생할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리포트]

독일의 아스파라거스 재배 농가입니다.

코로나19에 따른 국경 폐쇄로 동유럽의 일꾼들이 입국을 하지 못해 올해 생산량이 줄어들 것을 걱정합니다.

특히 중동과 아프리카 등 식량난이 심각한 지역에서 식량 생산과 공급 차질이 우려됩니다.

[베티나/유엔세계식량계획 대변인 : "지구상에서 굶주리는 8천7백만 명을 어떻게 먹여야 할지 생각하면 밤에 잠이 오지 않습니다."]

또 코로나19로 각국의 학교가 폐쇄되면서 빈곤한 나라의 많은 어린이들이 학교 급식을 받지 못하고 있는데요.

유엔세계식량계획은 굶주리는 어린이들을 위해 음식 배달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