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원 선거구별 당선인 내일 밤 11시 전후 윤곽 나올 듯
입력 2020.04.14 (22:05) 수정 2020.04.14 (22:05) 뉴스9(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투표가 내일(15일) 오전 6시부터 시작됩니다.

투표하러 갈 때는 신분증을 갖고 마스크를 써야 합니다.

강원 선거구별 당선인은 내일 밤 11시를 전후해 윤곽이 드러날 전망입니다.

임서영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이번 국회의원 선거에서 강원도 내에는 667개의 투표소가 설치됐습니다.

투표 시간은 내일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입니다.

이번 선거는 지역구와 비례 정당의 기호가 달라, 유권자들은 정당 이름과 기호를 반드시 정확하게 확인해야 합니다.

재보궐선거가 진행되는 고성·횡성군수와 춘천·홍천 기초의원 일부 선거구는 지역구와 비례정당, 재보궐까지 모두 3장의 투표지를 받게 됩니다.

투표를 위해서는 반드시 신분증을 지참해야 하며, 마스크도 의무적으로 착용해야 합니다.

이와 함께, 이번 선거에는 코로나 19 영향으로 자가 격리자 중인 선거인을 위해 별도의 투표 관리 방안이 마련됩니다.

강원도 내에서 투표 의향을 밝힌 자가 격리자는 170여 명으로, 내일 오후 6시 이전까지 투표소에 도착해야 투표할 수 있습니다.

이번 21대 총선에 도입된 신형 투표지 분류기는 분당 최대 3백여 장이 넘는 투표지를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전체 개표가 마무리되기까지는 다소 시간이 걸릴 전망입니다.

35개 정당이 표기된 비례대표 투표용지의 길이가 48.1cm로 길어 기계를 사용할 수 없고 일일이 수작업으로 개표를 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윤경미/강원도선거관리위원회 홍보과 : "투표지 분류기를 사용하지 못해 전량 수작업으로 분류합니다. 이로 인해 개표 종료 시간이 다소 늦어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개표는 투표함이 개표소로 옮겨지는 내일 오후 7시쯤부터 시작돼, 강원도 내 8 선거구별 당선인의 윤곽은 내일 밤 11시를 전후해 나올 것으로 전망됩니다.

KBS 뉴스 임서영입니다.
  • 강원 선거구별 당선인 내일 밤 11시 전후 윤곽 나올 듯
    • 입력 2020-04-14 22:05:44
    • 수정2020-04-14 22:05:46
    뉴스9(춘천)
[앵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투표가 내일(15일) 오전 6시부터 시작됩니다.

투표하러 갈 때는 신분증을 갖고 마스크를 써야 합니다.

강원 선거구별 당선인은 내일 밤 11시를 전후해 윤곽이 드러날 전망입니다.

임서영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이번 국회의원 선거에서 강원도 내에는 667개의 투표소가 설치됐습니다.

투표 시간은 내일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입니다.

이번 선거는 지역구와 비례 정당의 기호가 달라, 유권자들은 정당 이름과 기호를 반드시 정확하게 확인해야 합니다.

재보궐선거가 진행되는 고성·횡성군수와 춘천·홍천 기초의원 일부 선거구는 지역구와 비례정당, 재보궐까지 모두 3장의 투표지를 받게 됩니다.

투표를 위해서는 반드시 신분증을 지참해야 하며, 마스크도 의무적으로 착용해야 합니다.

이와 함께, 이번 선거에는 코로나 19 영향으로 자가 격리자 중인 선거인을 위해 별도의 투표 관리 방안이 마련됩니다.

강원도 내에서 투표 의향을 밝힌 자가 격리자는 170여 명으로, 내일 오후 6시 이전까지 투표소에 도착해야 투표할 수 있습니다.

이번 21대 총선에 도입된 신형 투표지 분류기는 분당 최대 3백여 장이 넘는 투표지를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전체 개표가 마무리되기까지는 다소 시간이 걸릴 전망입니다.

35개 정당이 표기된 비례대표 투표용지의 길이가 48.1cm로 길어 기계를 사용할 수 없고 일일이 수작업으로 개표를 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윤경미/강원도선거관리위원회 홍보과 : "투표지 분류기를 사용하지 못해 전량 수작업으로 분류합니다. 이로 인해 개표 종료 시간이 다소 늦어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개표는 투표함이 개표소로 옮겨지는 내일 오후 7시쯤부터 시작돼, 강원도 내 8 선거구별 당선인의 윤곽은 내일 밤 11시를 전후해 나올 것으로 전망됩니다.

KBS 뉴스 임서영입니다.
기자 정보